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샌드박스

장난감에 인생을 바친 키덜트의 직업

국내 최고 너프건 유튜버 코너는 어떤 장비를 사용할까?

30,45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MCN 대표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입니다.


유튜버,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분들을 위해 실제 크리에이터가 사용하는 장비와 팁을 소개해드리는 ‘크리에이터의 방’입니다. 유튜브, 트위치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크리에이터를 위한 장비와 크리에이터가 직접 전하는 꿀팁만을 알차게 알려드립니다.

너프건이란?

너프는 미국의 토이 전문 기업 해즈브로의 근/원거리 무기 장난감의 브랜드입니다. 대표 라인업인 너프건은 부드러운 소재의 탄(다트)을 넣어 발사하는 장난감으로 외형이 화려하고 종류가 다양해 마니아층이 두텁습니다. 해외에서는 너프건을 전문으로 다루는 PDK Films(1270만), Aaron Esser(453만) 등의 유튜브 채널이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해외 너프건 채널 PDK Films(좌), Aaron Esser(우)의 콘텐츠

국내 대표 너프건 크리에이터

조회수 800만을 달성한 코너의 너프 전쟁 콘텐츠

‘코너(Korner)’는 대표적인 국내 너프건 크리에이터입니다. 유튜브 86만 구독자를 보유한 코너는 너프건에 대한 애정을 바탕으로 너프전쟁, 리뷰, 브이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는 코너는 본인을 포함해 총 10명의 채널 멤버들과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습니다. 중학교 1학년 때부터 코너와 함께 해온 멤버들은 현재 18살이 되었습니다. 최근 새로운 스튜디오를 구한 코너는 코너월드라는 호기심 채널도 시작하며 새로운 도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코너가 사용하는 촬영 장비들

야외촬영에 사용하는 카메라 고르는 팁

야외촬영이 잦은 유튜버는 장비를 선택할 때 휴대성과 안정성을 고려해야 합니다. DSLR보다 동급의 미러리스 바디를 선택하여 무게를 줄이거나, 액션캠을 사용하는 것도 좋습니다. 또한 야외에서는 안정된 촬영이 어렵기 때문에, 많은 유튜버들은 되도록 삼각대를 사용하거나 손떨림 방지 기능이 탑재된 카메라를 사용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코너가 사용하는 카메라

코너 채널은 야외 촬영이 많다보니 주력 기종으로 GH5를 사용하고 있어요. 이전에는 같은 파나소닉의 G7을 사용했는데요. G7이 고장나면서 가지고 있던 렌즈(마이크로포서드)를 활용하기 위해 파나소닉 GH5을 선택했습니다. 무게도 야외촬영에 적합하고 SD카드를 2개가지 지원하기 때문에 야외에서 용량 때문에 곤란할 일은 거의 없습니다. 제가 포맷을 잘 안하거든요(웃음). 


무엇보다 손떨림 방지를 지원해서 망설일 필요가 없었죠. 추가로 스위블 액정이 달려 있어서 1인 촬영이 편해요. 너프건 리뷰에도 항상 사용하는 카메라입니다. 렌즈는 표준렌즈라 할 수 있는 12-35를 사용합니다.

코너가 스튜디오 촬영에 사용하는 장비들

(해당 기종으로 더 좋은 촬영을 할 수 있는 본인만의 팁이 있을까요?)

제가 카메라 전문가는 아니지만(웃음) 사용하며 느낀 GH5의 장점은 Log촬영 시 호환되는 색보정 소프트웨어를 사용하면 더 좋은 결과물을 얻을 수 있습니다. 저도 소프트웨어를 사용하고 있는데 Log로 촬영하고 후보정을 하면 확실히 퀄리티가 높아지더라고요. 그리고 꼭 드리고 싶은 팁은 되도록 손떨림 방지가 탑재된 카메라를 고르는 것입니다. 결과물에서 확연한 차이를 느끼실 겁니다.


간혹 특수한 경우에는 액션캠을 사용합니다. 특히 수중촬영은 고프로 히어로8을 사용하고 있어요. 워낙 유명한 브랜드라서 믿고 쓰는 편입니다. 방수기능이 뛰어나기 때문에 물 속이나 험난한 지형에서 촬영할 때 유용합니다.


코너월드 채널은 브이로그나 호기심 콘텐츠를 주로 제작하고 있는데요. 소니의 RX100M7을 사용합니다. 브이로그는 간단하게 주머니에서 슥 꺼내서 찍을 수 있는 간편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RX100M7은 자체 브이로그 키트가 있어서 줌이나 촬영녹화를 쉽게 할 수 있어요. 손떨림 방지 기능도 괜찮아서 만족하는 기종입니다. 다만 배터리 용량이 부족해서 항상 보조배터리를 가지고 다닌다는 단점이 있네요.

코너의 Pick
테이블 제목
용도
모델명
제조사
주요 스펙
야외촬영
DC-GH5
파나소닉
구분 : 미러리스
유효화소 : 2030만화소
CMOS :마이크로포서드(1:2크롭)
ISO : 200~25600
뷰파인더 방식 : 전자식
험지촬영
HERO8
고프로
구분 : 액션캠, 울트라HD(4K)
유효화소:1200만화소
화면:5.08cm(2인치)
부가기능 : GPS내장 / 손떨림보정 / 얼굴인식 / 스마일셔터 / 타임랩스(인터벌) /슬로우모션(고속촬영)
브이로그, 리뷰 촬영
사이버샷 DSC-RX100 VII
소니
구분 : 하이엔드, 울트라HD(4K),30프레임
유효화소 : 2010만화소
ISO : 200~12,800
뷰파인더 방식 : 전자식
부가기능 : 팝업플래시 / WiFi / 리모컨어플 / NFC / GPS태그 / 블루투스 / 손떨림보정
자연스러운 소음 녹음
SMX-30
아즈덴
구분 : 외장마이크
무게 : 0.145kg
주파수:40Hz-20kHz
전원:AA배터리 2개 / 스테레오,모노선택기능
노이즈 제거 녹음
UWP-D11 WIRELESS
소니
구분 : 외장마이크
무게 : 0.15kg
크기:63x82x20mm
작동온도:0~50도
단체 촬영 시 녹음
ICD-TX650
소니
구분 : 보이스레코더
부가기능 : PCM(16bit)녹음 / 내장배터리 / 로우컷필터 / 고속충전
수동 짐벌
Devin Graham Signature Series Handheld Stabilizer
Glidecam
구분 : 수동 짐벌
소재 : 알루미늄
위치 조정 가능한 3 축 짐벌
하중 용량 : 0.9 ~ 5.4kgs
장착 나사 1/4"-20 (기본 플랫폼)
크기(돌출부 제외) : 10.80 x 8.26 x 3.81 cm
크기(손잡이 포함) : 13.97 x 12.7 x 3.81 cm
높이 : 50.8 x 71.1cm
삼각대1
DX16
코만
구분 : 일반 삼각대
무게 : 4.07kg
최대하중: 6kg
특징 : 3단 / 헤드분리형 / 헤드포함 / 360도 회전 / 최소높이:78.5cm
최대높이:160cm
접은길이:83cm
부가기능 : 360도파노라마촬영가능
삼각대2
MT01
RetiCAM
구분 : 탁상용 삼각대
소재 : 알루미늄
하중 용량 : 2.72kg
무게 : 0.68kg
특징 : 3 방향 팬 / 틸트 헤드, 퀵 릴리스 마운팅 플레이트, 버블 레벨, 확장 가능 중앙 컬럼, 퀵 스냅 레그 잠금
편집 데스크탑
개별 기재
개별 기재
CPU : 인텔 코어 I7-9세대 9700K
메인보드 : 제이씨현 GIGABYTE B360 M AORUS PRO
메모리 : 삼성전자 DDR4 8G PC4-21300 (4개)
GPU : MSI 지포스 RTX 2060 SUPER 벤투스 OC D6 8GB
코너가 생각하는 야외와 실내 촬영의 매력

야외 촬영

멤버들과 너프전쟁 콘텐츠를 촬영하고 있는 코너

장점

아무래도 야외 촬영은 신나죠. 대천 머드축제, 신촌 물총축제 등 다양한 장소에서 촬영을 했었는데요. 저희도 즐기면서 촬영할 수 있고, 조회수를 떠나서 멤버들과 추억을 만들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매력인 것 같습니다.


단점

촬영 난이도는 상당합니다. 야외촬영은 변수가 많습니다. 소리, 섭외, 날씨 등 스튜디오 촬영에 비해 챙겨야 하는 포인트가 많아요.


유의사항

기상 체크는 기본이고, 항시 방수, 방진을 위한 장비를 추가로 챙기면 좋을 것 같습니다.

실내 촬영

스튜디오에서 제작 중인 너프건 리뷰 콘텐츠

장점

우선… 편합니다. 소음 걱정도 없고, 카메라를 계속 들고 다닐 필요도 없고 삼각대만 고정해놓으면 되니까요. 야외에 비해 스튜디오는 조명과 마이크, 삼각대만 있으면 크게 변수를 고려하지 않아도 촬영할 수 있습니다.


단점

다양한 환경(?)과 모습들을 보여드리는 것은 한계가 있지만요.


유의사항

저는 스튜디오의 면적도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스튜디오가 넓을 수록 아무래도 도전할 수 있는 콘텐츠가 많아지니까요. 다만 그만큼 인테리어도 챙겨야 하고 위치, 주변 소음, 채광, 습도 등 집 고르는 것처럼 따져볼 포인트가 많아요.


(스튜디오 선정 시 가장 신경써야 하는 포인트는 무엇일까요?)

방음이 가장 중요한 것 같아요. 채광과 습도는 비교적 쉽게 조절할 수 있지만 소리는 정말 큰 돈을 들이지 않으면 어렵습니다. 시청자분들이 제 영상을 보면서 소리 때문에 눈쌀이 찌푸려지는 일은 없었으면 좋겠어요. 스튜디오가 넓어질 수록 하울링이 자주 발생하는데요. 영상을 볼 때 눈쌀을 찌푸리게 하는 요소라고 생각합니다. 따라서 이번에 새로 들어가는 스튜디오도 완벽하게 방음공사를 했습니다.

코너가 사용하는 부가 장비 세팅

마이크

실내 촬영과 야외 촬영에서 자연스러운 소음이 필요한 경우, 지향성마이크인 아즈덴의 SMX-30 을 사용합니다. 소음을 덜어내야 하는 촬영에는 소니 UWP-D11 WIRELESS 를 사용하는데요. 카페나 길거리에서 촬영할 때 주변 소음 수음용으로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핀마이크라서 휴대성도 높고요. 마지막으로 멤버들이 많다보니 개별 마이크가 필요한 경우가 종종 있는데요. 이 경우 소니의 보이스레코더 ICD-TX650를 사용합니다.


짐벌

저는 수동 짐벌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Glidecam사의 ‘Devin Graham Signature Series Handheld Stabilizer’라는 모델을 직구로 어렵게 구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Devin graham’이라는 유명한 촬영 전문 유튜버의 시그니처 아이템인데요. 이 분의 영상을 보고 감명받아서 구매했습니다. 물론 자동 짐벌이 편리하지만, 수동 짐벌은 직접 조작을 통해 더욱 익사이팅한 촬영이 가능해서 선택했습니다.


삼각대

DX16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데요. 실내에서 촬영할 때 굳이 비싼 삼각대는 필요없다고 생각해서요. 가성비 좋은 모델로 구매했습니다. 코너월드 촬영에는 Reticam의 MT-01 을 쓰는 편입니다. 거치형 삼각대라서 외형적으로도 부담이 없고 책상에 두고 쓰기에 적합합니다.

코너의 후반 편집 꿀팁

편집에 있어 가장 집중하는 부분은 바로 소리

(너프전쟁은 화려한 특수효과나 편집이 돋보이는데 편집에는 어떤 프로그램을 사용하시나요?)

컷편집과 사운드, 자막 작업은 어도비 프리미어프로를 사용합니다. 후반 이펙트를 넣을 때는 어도비 에프터이펙트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후반에 가장 공을 들이는 부분은 소리(효과음,BGM)입니다. 제가 영상을 만들 때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부분이기도 한데요. 소리가 다듬어지지 않으면 정말 고막을 때리는(?) 느낌이 듭니다. 그 경우 불쾌감을 느낄 수 있다고 생각하여 효과음 조절을 굉장히 세밀하게 하는 편입니다. BGM은 영상 자체의 분위기를 좌우한다고 생각해요. 같은 상황이라도 BGM에 따라 분위기가 완전히 바뀌거든요. 저는 보다 풍부한 음원을 얻기 위해 월결제를 통해 외국 사이트에서 구하는데요. www.epidemicsound.comwww.audiojungle.net 를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너프건에 미친 남자, 코너

너프건에 투자한 돈… 솔직히 말해서 계산해본 적이 없는데요. 추정해보자면 총이 대략 300개 정도 있으니까... 개당 3만원으로 계산하면 900만원 정도? 처음에는 당연히 전업 크리에이터도 아니고 그저 사촌동생과 놀기 위해 너프건을 구매했는데요. 점차 매력에 빠지게 됐고 이제는 삶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게 된 것 같아요.

스튜디오 한 켠에 모아둔 코너의 너프건들

제가 생각하는 너프건의 매력은 1)안전하고 2)50주년을 맞은 브랜드임에도 꾸준히 신제품이 나오며 3)커스텀 자유도가 높다는 점인데요.


너프건에 매력을 느껴서 크리에이터가 됐지만 지금은 팬분들의 사랑과 관심 덕분에 활동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시청자분들께 항상 좋은 콘텐츠를 선보이고 싶고, 소통하고 싶어요. 이번에 기획했던 제 후드티도 구독자분들의 요청으로 제작하게 됐어요. 문득 영상을 찍을 때 항상 입던 파란색 옷 대신 제가 직접 만든 옷을 입고싶더라고요. 그래서 옷을 제작해서 입었는데 구독자분들이 팔아달라는 요청을 많이 주셔서 만들게 됐어요.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사람들에게

2019 청춘 페스티벌, 강연과 너프건 체험을 진행한 코너

시작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제 주변에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분들이 많이 있는데 항상 시작을 가장 어려워하세요. 처음부터 완벽한 영상을 만들고 싶은 마음에 시작까지 시간이 오래 걸리더라고요. 처음부터 너무 큰 투자(카메라, 조명장비 등)를 하려고 하시는데, 가벼운 마음으로 차근차근 발전시켜가면 좋을 것 같습니다. 천천히 그리고 꾸준히 하시다보면 원하는 목표에 도달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모든 분들 항상 화이팅입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