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레드불

세계기록 보유자 "아이스맨"은 아무나 될 수 있다!?

누구나 '아이스맨'이 될 수 있습니다!

22,45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얼음 위에서 두 시간을 버틸 수 있고, 맨발로 눈 위를 달릴 수 있으며, 얼음을 깨고 들어간 물속에서 7분 동안 숨을 참을 수 있는 남자가 있습니다. 바로 윔 호프(Wim Hof)입니다.


"마인드 컨트롤만 할 수 있다면,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마인드 컨트롤을 할 수 있다면 체온을 스스로 조절해 추위를 느끼지 않을 수 있고, 또, 더위를 느끼지 않을 수 있다고 하는 윔 호프의 말에 처음에는 누구나 '이게 무슨 소리인가'하겠지만, 


과학자들과 함께 그의 능력을 입증하기 위해 여러 가지 작업을 하고 있는 그의 진지한 태도와 말에 '정말 마인드 컨트롤이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얼음 아래 물속에서 열을 식히는 윔 호프와의 인터뷰

얼음같이 차가운 남자 '아이스맨'

출처Boogert Fotografie

차가운 물에 들어가게 된 계기?


17살 때였어요. 저는 자제력을 좀 더 기르고 싶었어요. 그러던 어느 날 공원에 있었는데 불현듯 차가운 물속에 뛰어들고 싶다는 생각이 저를 유혹하더라고요. 


그래서 물속에 뛰어들었고, 단 몇 분이었지만 바로 그날이 제가 처음으로 추위에 맞선 날이었죠.


처음 몇 달간은 원래 숨 쉬던 패턴을 바꿔야 했어요. 방식을 바꾸고 나서 보니 최장 7분까지 숨을 참을 수 있었어요.


얼음 욕조에 1시간 53분을 앉아 있었는데요, 어떻게 가능했나요?


단지 '생각'과 '호흡'만으로 따뜻함을 유지해요. 호르몬 시스템을 조절하기 위해 전 제 마음에 지시하죠. 


그 마음만 있다면 제 세포는 신진대사율이 300프로 더 증가하고 에너지를 만들어냅니다. 이게 바로 마인드 컨트롤입니다.


정말인가요?


지금까지도 과학자들은 신경 시스템은 자발적으로 통제될 수 없다고 주장합니다. 


하지만 조금은 터무니 없게 들리는 저의 '마인드 컨트롤' 기술이 과학 연구에 기반해 전혀 터무니없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밝혀왔습니다.


진정한 익스트림 패션 스타일!

출처Boogert Fotografie

모험을 즐기는 사람들에게는 희소식일까요?


스릴과 모험을 즐기는 사람들은 이미 저처럼 깊은 내면의 통제를 자연스럽게 하고 있는 것입니다. 


스스로가 느끼고 있을 수도 있고 알아차리지 못하고 있을 수도 있지만 결국 그들도 극단적인 활동을 통해 내면의 깊은 통제와 정신적인 것을 추구하는 사람들입니다.


차가움을 즐기는 아이스맨 호프

출처Boogert Fotografie

추위를 전혀 느끼지 않나요?


네, 전혀 느끼지 않습니다. 정말 마인드 컨트롤을 잘했다면요. 신경계를 잘 조절하면 통증을 감소시키는 도파민을 많이 생성하게 됩니다. 


바로 이 상태가 익스트림의 세계로 들어갈 준비가 되었다는 표시죠! 물론, 그전에 통제하는 법을 배우고 연습해야 합니다.


항상 과학자들과 함께 연구합니다.

출처Boogert Fotografie

사막에서 더위는 어떻게 이겨냈나요?


처음 시작은 '추위를 견뎌내는 법을 알았으니 더위도 통제할 수 있지 않을까?'하는 생각이었습니다. 


그래서 나미비아(Namibia)로 내려가서 사전 훈련 없이 마라톤을 했고 어떤 물도 마시지 않았습니다. 


이때 생리학자의 연구에 따라 주목해야 할 점은 저의 체온이 37도를 유지했다는 것입니다.


추위뿐만아니라 더위도 마인드 컨트롤!

출처icemanwimhof.com

눈 속을 맨발로 뛰어보고 싶다면 무엇을 먼저 해야 하나요?


가장 좋은 팁은 뜨거운 샤워 뒤에 바로 차가운 물로 샤워를 하는 것입니다. 


이 과정을 정기적으로 반복하다 보면 몸의 변화를 세밀하게 느끼기 시작할 것입니다. 


또한 필요하다고 느끼는 이상으로 더 많이 호흡하세요!



윔 호프가 더 궁금하다면 그의 웹사이트를 방문해보세요! ▶ website클릭

작성자 정보

레드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