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땅집고

'대량 공급' 사인에도…서울·수도권 집값 여전한 상승세

5,35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땅집고] 2·4 공급대책과 신규 택지지구 발표 이후에도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이 지속 상승하고 있다. 다만 일부 고가 주택에서는 관망세도 나타나고 있다.


26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14% 올라 지난주와 동일한 오름폭을 나타냈다. 일반 아파트가 0.13% 올랐고, 재건축 변동률은 0.22%로 전주(0.16%)대비 상승폭이 커졌다. 이밖에 경기·인천이 0.15%, 신도시가 0.12% 올랐다.

[땅집고] 서울시 송파구 잠실동 잠실주공5단지 아파트. /조선DB

이번 주 전국에서 집값 상승폭이 가장 컸던 지역은 송파구로 0.3% 올랐다. 송파구 잠실동 주공5단지, 우성1·2·3차, 방이동 올림픽선수기자촌 등 대단지가 1500만~5000만원 상승했다.


서울은 중저가 아파트가 오름세를 주도하는 가운데 강남권 재건축의 가격 상승이 두드러졌다. 지역별로 송파(0.30%)·구로(0.28%)·노원(0.26%)·도봉(0.26%)·서대문(0.25%)·동작(0.21%)·강동(0.19%)·금천(0.18%) 순으로 올랐다.

[땅집고] 서울 주요 지역 주간 매매 가격 변동률(%). /부동산114

한편 2년 실거주 의무를 피하기 위해 압구정 일대 단지들이 조합설립인가를 서두르면서 재건축 단지인 압구정동 신현대, 구현대1·2차가 2500만원~1억원 상승했다. 여경희 부동산114 리서치팀 수석연구원은 “사업 추진이 빨라지는 재건축 단지들의 가격이 오르면서 인근 아파트값 상승 압박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했다.

[땅집고]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현대아파트. /조선DB

신도시는 위례(0.23%)·평촌(0.22%)·동탄(0.20%)·중동(0.17%)·일산(0.14%)·산본(0.14%) 순으로 올랐다.


[땅집고] 신도시 주요 지역 주간 매매 가격 변동률(%). /부동산114


경기·인천은 GTX노선이 지나는 경기 북부 지역이 상승세를 보이는 가운데 지역별로 의정부(0.30%)·파주(0.27%)·의왕(0.26%)·양주(0.25%)·안성(0.23%)·용인(0.20%)·안산(0.19%)·수원(0.18%)·인천(0.17%)·고양(0.17%) 순으로 올랐다.

[땅집고] 경기·인천 주요 지역 주간 매매 가격 변동률(%). /부동산114

2·4 공급대책에 이어 신규택지 발표 등 정부의 지속적인 주택공급 대책이 나오면서 수도권 아파트 시장은 눈치보기에 들어간 분위기다. 여경희 연구원은 “대규모 공급이 예정되면서 수요층의 불안심리는 다소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공급까지의 시차를 감안하면 즉각적인 주택시장 안정을 기대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고 했다. 



글=전현희 땅집고 기자 imhee@chosun.com


작성자 정보

땅집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