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땅집고

'올수리' 안했는데…칙칙했던 집이 화사하게 변신

부분 시공으로 화사하게 살아난 아파트

74,88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선혜림의 홈스타일링] 화이트와 그레이, 핑크 컬러로 변신한 새 아파트

핑크로 화사해진 거실.

출처레브드홈

선혜림 레브드홈 대표가 이번에 시공한 집은 새 아파트인데 어둡고 올드해보이는 우드 색상이 너무 많았다. 선 대표는 집안 전체를 밝게 바꾸기로 결정하고 기본 색상은 화이트와 그레이, 포인트 색상은 파스텔톤으로 공간을 연출하기로 했다.

시공 전 거실쪽에서 바라본 아파트 내부.

출처레브드홈

이번 고객은 집 전체를 수리해달라고 한 것이 아니라 부분적인 도움을 요청했다. 고객이 직접 필름지 시공이나 페인팅 작업, 조명을 설치했다. 선 대표는 디자인 작업 후 시공 자재를 고르는 일을 돕는 등 부분적으로 집을 손봤다.

■ 포인트 핑크 컬러로 화사해진 거실

핑크 컬러로 심플하면서도 화사해진 거실.

출처레브드홈

예전과 확 달라진 거실이다. 포인트 색상 핑크는 1인용 소파에 반영했다. 핑크색 하나만으로 거실 전체가 화사하게 살아났다. 거실과 이어진 주방 역시 기본 색상은 화이트이지만 포인트로 에메랄드 계열 파스텔톤으로 된 의자를 선택했다.

주방 테이블.

출처레브드홈

테이블 의자는 에메랄트 컬러로 골랐다.

출처레브드홈

테이블 위에는 꽃병을 놓아 화사하고 싱그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 아이들 침실이 된 안방 옆 알파룸

부부 침실.

출처레브드홈

화이트톤으로 정갈하게 꾸민 부부 침실이다. 침대와 작은 서랍장만 놓고 나머지는 소품으로 장식했다.

안방 옆에 딸린 알파룸.

출처레브드홈

알파룸을 개조한 아이들 침실.

출처레브드홈

이 집의 특이한 점은 안방 공간 옆에 알파룸이 있다는 것. 선 대표는 이 공간을 어떻게 사용할지 고민하다가 아이들 침실로 만들기로 했다.

동화책과 아기자기한 소품으로 아이들 침실을 꾸몄다.

출처레브드홈

■ 미니멀한 책장으로 꾸민 부부의 서재

서재.

출처레브드홈

서재는 부부 중심으로 사용할 예정이어서 2인용 책상을 두고 그 앞에 긴 책장을 두어 공간 활용을 높이기로 했다. 선 대표는 처음에는 벽걸이 책장을 두려고 했지만 알고보니 벽면이 콘크리트가 아니었다. 여러 후보들 가운데 고객이 마지막에 찾아낸 미니멀한 철제 책장으로 꾸몄다.

창이 크게 난 서재.

출처레브드홈

작업 도중 편안히 누워 머리를 식힐 수 있도록 책장 앞에 빈백을 놓았다. 층이 높지 않아 서재 창가까지 올라온 나무들 때문에 서재가 더욱 푸르고 상쾌한 분위기로 완성됐다.


글 = 김리영 기자

작성자 정보

땅집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