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땅집고

왜 한국에선 아파트를 짓기도 전에 사야 할까

5,4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한줄 부동산 상식] 왜 아파트는 짓기도 전에 사야 하나

 

 

아파트 공급 방식은 선(先) 분양과 후(後) 분양으로 나뉜다. 선 분양은 아파트 착공 시점에 분양하는 것이고, 후 분양은 다 지은 후에 분양하는 것이다.

건설사로서는 선 분양이 매우 유리하다. 말 그대로 말뚝박고 땅만 파도 아파트값의 10%를 계약금으로 받고, 공사하면서 중도금을 받을 수 있어 자금 부담이 거의 없다.

하지만 소비자도 선 분양이 무조건 불리한 건 아니다. 분양받고 입주할 때까지 아파트값이 오르면 시세 차익은 고스란히 소비자 몫이 된다. 계약 후 곧바로 분양대금을 다 내는 것이 아니고 2년에 걸쳐 내기 때문에 자금 융통에 여유도 생긴다.

후 분양을 하면 소비자는 다 지어진 집을 보고 사기 때문에 건설사들이 아파트 완성도와 품질 향상에 노력할 유인이 커진다. 최근 급증하는 하자분쟁을 막는 효과도 있다. 분양권 투기 수요로 아파트값이 급등하는 현상도 막을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선 분양이 일반적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실제 관련 법령에서는 선 분양이 물건을 만들기 전에 파는 것이어서 특수한 경우에만 허용한다. 집지을 땅 확보가 100% 끝나고,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 보증도 받아야 한다.

작성자 정보

땅집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