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새벽 응원전을 위해 알아두면 좋은 건강팁

응원전 다음 날도 가벼워지는 생활수칙

2,73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경기가 끝나면 새벽,
늦은 시간까지 밖에서 응원을 하거나 집에서 TV를 시청하다 보면 수면부족 및 잘못된 수면습관으로 부작용이 생길 수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합니다.

출처shutterstock

지나치게 흥분하지 말고
가벼운 스트레칭은 자주
물을 많이 마시고
긍정적인 마음 가짐 가지기...

다 하나 같이 공감 가는 내용들이네요!
8년 전 수칙이지만 지금이라고 다를 것 있나요~

우선 늦게까지 TV를 시청하더라도 카페인이 함유된 음식, 커피, 콜라, 홍차 등은 가급적 피해야 합니다. 소화기관에 부담되는 음식도 좋지 않습니다. 역류성 식도염이나 속 쓰림 등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이죠.

이왕이면 채소나 과일 등 저칼로리 식품을 드셔야 좋다는 사실!

출처shutterstock

술도 마찬가지입니다. 응원 기분을 돋우는 데는 그만이지만 과음은 금물.

특히 경기를 보며 홀짝홀짝 많이 마실 수 있는 맥주, 또 요샌 프로모션으로 맥주를 사면 치킨을 주기도 하던데 맥주를 많이 마시면 숙취는 물론 밤에 요의를 느껴서 쉽게 깨고 불면증에 시달릴 수 있습니다.

출처리얼푸드

잠자리에 들기 1~2시간 전에는 술을 마시거나 담배를 피우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대신 경기가 끝나고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하고 잠을 청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shutterstock

경기가 끝나도 마찬가지입니다.

침대에 누워 스마트폰으로 경기 결과에 대한 기사를 검색하고, 또 하이라이트를 보고, SNS 등에 의견들을 업로드 하다 보면 나도 모르게 다가온 불면증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출처shutterstock
아하

한편 월드컵 시청으로 쌓인 피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적당한 운동이 도움이 됩니다.


일단 가벼운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벼운 운동은 약해진 근육의 손상을 방지하며 운동으로 인한 피로의 누적을 예방해주죠.

출처shutterstock

가벼운 운동에는 스트레칭이나 산책 또는 가벼운 등산, 걷기, 조깅 등이 있습니다. 이러한 운동은 적당한 땀을 배출해 인체 노폐물을 제거하고 대사량을 늘림으로써 피로를 극복하게 해줍니다.

출처shutterstock

운동을 하면서 주의해야 할 사항은 절대 무리하거나 너무 많은 땀을 흘려서는 안 된다는 것입니다. 피로를 극복하기 위한 운동의 경우 20~40분이 가장 적당하다고 하네요.

출처shutterstock

운동 또한 스트레스이기 때문에 너무 심하게 하면 오히려 역효과가 날 수 있습니다.

운동 중 피로감을 느낀다면 잠시 쉬어주는 것이 필요하고, 그래도 계속 피로하다면 2∼3일 정도 휴식을 취한 다음 운동을 하는 것이 더욱 효과적입니다.

출처shutterstock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