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토마주르, 초코볼…국내 한 곳만 생산되는 토마토

항산화물질 ‘리코펜’ 성분이 많다

27,86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토마토는 항산화 성분, 비타민, 섬유질 등이 풍부해 몸에 좋다는 인식이 확산하면서, 최근 수요가 증가하는 대표적인 과채류입니다.

출처@Anelka

최근 농촌진흥청의 토마토 소비 트렌드 분석 결과에 따르면 토마토는 과일에서 채소, 간식ㆍ식사대용으로 용도가 변하고 있어요.


과거 5,6월에 집중됐던 소비시기도 연중 소비로 바뀌었습니다.

품종도 대추방울토마토, 대저토마토, 무지개토마토 등으로 다양화되고 있어요.


특히 국내에서 유일하게 한 곳에서만 생산되는 토마토도 있습니다.


골프공 크기의 ‘토마주르’와 탁구공 크기의 ‘초코볼 토마토’입니다.

출처리얼푸드

경상남도 진주시 이반성면에 위치한 하루애 영농조합법인의 하규봉 대표는 2016년부터 토마주르를 생산 중입니다.


하 대표가 네덜란드 엔자(Enza Zaden)사와 종자 계약을 하고 국내에 들여온 게 토마주르죠.

리얼푸드

하 대표는 미디어팜과의 인터뷰에서 “토마주르를 생산하는 곳은 우리가 아시아에서 유일하다”면서 “세계에선 우리를 제외하면 스페인 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이어 “로고도 엔자에서 만든 것을 그대로 쓰기 때문에 토마주르라는 명칭도 우리만 쓸 수 있다”고 덧붙였어요.

골프공 크기의 토마주르는 일반 토마토의 풍부한 맛과 방울 토마토의 단맛을 모두 갖고 있어, 다양한 요리에 활용하기 좋다는 게 하 대표의 설명입니다.


항산화물질 ‘리코펜’ 성분도 다른 토마토 품종보다 더 많이 함유하고 있어요.


토마주르는 현재 이마트 등에서 판매 중입니다.

출처강진군

이스라엘이 원산지인 검은 빛의 초코볼 토마토는 전국에서 전라남도 강진군의 한 농가에서만 생산됩니다.


강진군 칠량면 영동리에 거주하는 최광호 씨는 8000㎡ 면적의 시설하우스에서 탁구공만한 크기의 초코볼 토마토를 생산하고 있어요.

20년 전부터 토마토를 생산해 온 최 씨는 시범재배를 거쳐 2016년 9월부터 국내 최초로 초코볼 토마토 재배를 시작했습니다.


초코볼 토마토는 리코펜 성분이 일반 토마토의 3배 이상 함유하고 있어요.


또 병해충이 적어 관리도 수월한 편이죠.

수확시기에 토마토 색깔이 검은색을 띠고 있어 초코볼이라고 지칭하고 있습니다.


최 씨는 한 인터뷰에서 “초코볼 토마토의 이름과 효능이 아직 시중에 잘 알려지지 않아 생소하지만 뛰어난 성분과 재배 편리성이 높아 경쟁력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리얼푸드=민상식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