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아침에 먹으면 좋은 '마실 것'들

수분을 채워야 몸을 깨운다 !
RealFoods 작성일자2018.09.22. | 95,078  view

‘탈수’는 아침부터 시작됩니다.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 7~8시간의 수면시간 동안 우리 몸은 아무 것도 마시지 못한 채 아침을 맞게 됩니다.

 

탈수가 시작될 수 있는 우리 몸엔 충분한 수분 보충이 필요합니다. 밤 사이 지친 몸에 수분을 공급하면 신진대사를 촉진하고, 에너지를 높이는 데에도 도움이 됩니다. 

1. 물
 
매일 아침 물 한 잔은 보약입니다.

아침 첫 잔은 특히 잠들어 있는 신체를 깨워주는 역할을 합니다. 적절한 수분 공급으로 심장이 혈액을 보다 원활하게 공급하는 데에 도움을 주죠. 이렇게 공급된 혈액은 산소와 필수 영양소를 세포에 전달해 궁극적으로도 우리 몸이 필요로 하는 에너지를 끌어올려 줍니다.

source : 123rf
source : @Alexas_Fotos

또한 공복에서의 물 한 잔은 장 운동을 원활하게 해 변비 해소에도 도움이 됩니다. 특히 지독한 변비가 있다면 공복에 10℃ 이하의 차가운 물을 마시면 좋습니다.

물을 그냥 마시는 것이 내키지 않는다면 레몬을 넣어 마셔도 좋습니다. 비타민 보충을 위해 레몬을 짜서 물에 더하면 보다 상큼하게 수분 보충을 할 수 있습니다.

source : @ulleo
source : @Myriams-Fotos

레몬의 항산화 물질과 칼륨이 세포의 건강을 유지하도록 돕습니다. 구연산은 소화에 좋고 신장 결석을 예방합니다. 


또한 풍부한 비타민C가 아미노산이 교원질로 합성되는 것을 도와 피부를 보호하고, 면역력을 향상 시켜줍니다. 

 

2. 사과 사이다 식초
 
물 한 잔(240cc)에 사과 사이다 식초를 1~2큰술을 넣어서 마시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사과 사이다 식초는 지난 몇 년간 새로운 슈퍼푸드로 떠오른 식품이기도 하죠. 혈당 수치 개선, 콜레스테롤 감소 등 건강상 이점이 많습니다.

source : @rawpixel
source : @wicherek

미국 애리조나 주립 대학에서 진행한 연구(2004)에선 사과 사이다 식초는 고탄수화물 식사에서 인슐린 감수성을 19~34% 향상시키고, 혈당과 인슐린 반응을 현저히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같은 대학에서 2007년 진행된 연구에선 취침 전 사과 사이다 식초 2스푼이 아침 공복 혈당을 4%나 낮춘 것으로 나타났다. 

3. 탄산수
 
탄산수를 마시는 것도 아침 동안 수분 섭취를 위한 좋은 방법입니다.
 
탄산수는 위 속에서 가스를 팽창시켜 포만감을 줘 과식을 방지해주고, 탄산의 자극으로 위산 분비와 소화 촉진의 효과도 있습니다. 또한 탄산이 결장까지 자극을 줘 변비 해소에도 도움이 됩니다.

source : @frolicsomepl

뿐만 아니라 아침 운동 이후 탄산수를 마시면 운동 이후 분비되는 피로 물질인 젖산과 수소 이온을 제거해줍니다. 탄산수에 들어 있는 탄산가스 덕분이죠. 탄산가스는 또한 수소이온과 결합해 이산화탄소와 물로 변환시키는 효과도 있습니다.

source : @composita
source : @dungthuyvunguyen

4. 녹차

 

아침에 녹차 한 잔은 신진대사 촉진에 도움이 됩니다. 


특히 녹차에는 세포에 손상을 줄 수 있는 활성산소를 억제할 수 있는 에피갈로카테킨 갈라트(epigallocatechin gallate, 이하 EGCG)와 같은 항산화 성분이 풍부합니다. 이 성분이 우리 몸에 많은 이점을 줍니다.

source : @Pexels

‘미국임상영양학저널(The Americ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에 실린 연구에선 매일 마시는 녹차가 난소암 발병 위험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팀은 25~55세 사이의 여성 17만 명을 대상으로 30년 동안의 식습관을 추적 조사했습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녹차를 많이 섭취한 여성들은 난소암에 걸릴 가능성이 무려 31%나 낮아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source : @MabelAmber

또한 카페인 성분이 들어 있어 집중력 향상과 에너지 증진에도 도움이 됩니다.  

 

지난 2008년 영양회보(Nutrition Bulletin)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녹차가 기분, 인지 기능 및 신체 활동 능력을 향상시키는 데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5. 방탄커피

 

한 때 미국에선 방탄커피 붐이 일었습니다. 


커피에 버터를 넣어 마시는 고열량 음료로, 총알도 막아낼 만큼 강한 에너지를 얻을 수 있다(‘Bullet Proof Coffee’)는 뜻에서 방탄커피로 불리고 있습니다. 버터를 넣어 마셔 ‘버터커피’라고도 불립니다.


source : @Pexels

방탄커피는 실리콘 밸리 출신인 데이브 애스프리(Dave Asprey)가 티베트 여행에서 현지인들이 야크 버터차를 마시며 체온을 유지하는 모습을 보고 이 커피를 개발했습니다. 


그는 “방탄커피는 공복에 마셔도 속이 별로 쓰리지 않고 활력과 집중력을 불어넣어 주고, 식욕이 억제되는 최고의 다이어트 식이요법 제품”이라고 강조합니다.

 

source : @Efraimstochter

방탄커피에는 ‘버터’가 들어가 있어 포만감이 오래 지속됩니다. 방탄커피 한 잔은 약 4~6시간 가량의 포만감을 안겨 공복감을 줄이고 이후 식사의 폭식을 줄여줍니다.


또한 방탄커피는 지방 함량이 높아 에너지와 생산성 향상에도 도움이 됩니다. 

 

source : @Couleur

6. 야채주스 

 

야채를 갈아 마시는 것만큼 훌륭한 음료도 없습니다. 아침에 커피 한 잔을 녹색의 야채 주스로 대체한다면 보다 건강한 하루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source : @pelambung

미국 신경학회(AAN) 학술지 ‘신경학’(Neurology)에 실린 미국 시카고 러쉬대 연구팀의 논문에선 평균 나이 81세(58~99세) 성인 남녀 960명을 10여년 동안 추적 조사한 결과 매일 채소를 먹으면 뇌 건강을 지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source : @kkolosov

연구팀에 따르면 비타민K와 엽산, 루테인 등 특정 영양소가 풍부한 시금치나 케일, 콜라드 등의 녹색 잎채소의 섭취가 많으면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뇌 노화가 11년이나 늦어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source : @kkolosov

케일과 시금치와 같은 잎이 많은 녹색 채소는 특히 음료로 마시기에도 적합합니다. 이들 채소를 갈아 마시면 에너지 수준을 높이는 데에 도움이 됩니다. 


철분 함량이 높은 채소는 세포에 산소를 전달하고 피로감을 줄이는 데에 효과적입니다.

 

리얼푸드=고승희 에디터 

더 많은 리얼푸드 기사 보기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전참시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