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스튜핏! 소리 안듣게 하는 장보기 습관

그래~이렇게 그레잇!

12,54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식재료 구입은 반드시 필요하지만 과도하게 지출하면 가계 예산에 타격을 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먹지 않는 음식들을 생기게 할 수도 있습니다.

출처123rf
오 놀라워

그렇다면 효과적으로 장을 보는 방법,
무엇이 있을까요?

쇼핑 리스트는 필수

출처shutterstock

사실 식재료 쇼핑 전에 리스트를 작성하는 것은 꽤 번거로운 일이죠. 리스트를 작성하기 위해 자리에 앉았다고 한들 막상 필요한 것이 제대로 떠오르지 않는 때도 많습니다. 

출처shutterstock

평소 냉장고에 메모를 비치해서 사야 할 것을 적어보세요! 이후 쇼핑에 나서기 전 리스트를 점검해서 '진짜 필요한 것'과 '필요하지 않은 것'을 한 번 더 분류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만일 그렇지 않다면,

보관기간을 신경쓰자

리스트를 짰다면 이제는 아이템을 카트에 담는 일이 남았습니다. 이때 고민되는 것이 있죠. 바로,

"얼마나 사야할까"

쇼핑 빈도에 따라 다르지만 일주일에 한 번 정도 식재료 쇼핑에 나선다면 다음 식재료 구입까지의 기간을 염두해두고 쇼핑을 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출처shutterstock

건조식품은 오래 보관이 가능하기 때문에 대량 구매시에도 두고두고 먹을 수 있는 반면 신선식품은 일정기간이 지나면 먹을 수 없기 때문에 필요한 양만 그때그때 구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shutterstock

도전은 작은 용량에서부터

사실 쇼핑의 재미는 새로운 상품을 발견했을 때 배가 됩니다. 새로운 식품이 나왔거나 파격 세일가에 상품을 팔고 있으면 우린 반사적으로 카트에 물건을 집어넣기 마련이죠.

출처shutterstock

하지만 자칫 이런 시도가 '멸망'의 길을 초래할 수도 있습니다.ㅠㅠ

새로운 상품에 도전하신다면 되도록 작은 용량의 상품 구입을 추천드려요. 테스트용으로 구입해서 쓰시다가 괜찮으면 큰 용량을 선택하시는 것도 불필요한 지출을 막을 수 있습니다.

출처shutterstock

식단을 작성하자

사실 매일 매일에 변수는 많지만 가까운 미래의 식사 계획을 짜는 것은 카트에 담아야 하는 것과 담지 않아도 되는 것을 분명히 구분시켜 줍니다.

출처shutterstock

만일 이번주에 저녁 약속이 유난히 많다면 굳이 많은 양의 식재료를 담을 필요가 없습니다.

집에서 식사를 하는 날이 줄어들게 될테니까요~

출처리얼푸드

가격이 좋은 식재료를 대량으로 구입했을 경우에는 해당 재료를 활용한 메뉴를 식단에 최대한 활용해보세요!

남는 음식물 쓰레기도 없앨 수 있고 다양한 레시피로 맛보는 즐거움을 가질 수도 있으니 1석 2조가 아닐 수 없네요~

출처shutterstock
튜브 열공

위의 내용 잘 숙지하시면,
여러분 쇼핑은 '스튜핏'이 아닌 '그레잇~!!'

[리얼푸드=김태영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