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식사 거르는 아이돌 먹이려고 만들었는데"...인기가요 샌드위치

아이돌들의 이모를 만났다.

323,0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모! 샌드위치요. 일주일 동안 너무 생각났어요.“

‘인기가요 샌드위치’는 아이돌 그룹 사이에선 ‘전설의 샌드위치’입니다. 선배 아이돌은 갓 데뷔한 아이돌에게 이 샌드위치를 권했습니다. ‘장수 아이돌’ 신화부터 블랙핑크까지 ‘인기가요 샌드위치’는 K-팝스타들의 별식이었습니다.

 

급기야 편의점 3사(GS25, CU, 세븐일레븐)가 ‘인기가요 샌드위치’를 따라 만들었습니다. ‘오빠들의 샌드위치’는 소녀팬들을 완전히 사로잡았죠. 편의점마다 이어진 ‘품절 대란’. 이름과 레시피를 살짝 바꾼 샌드위치였음에도 ‘팬심’은 요동쳤습니다. 

 

출처리얼푸드

하지만 원조는 따로 있습니다. 역사가 깁니다. 


소녀시대가 데뷔하기도 전인 2006년이었습니다. ‘인기가요 샌드위치’는 SBS 등촌동 공개홀 매점을 지키는 서미혜 씨의 손에서 태어났습니다. ‘원조의 맛’은 방송국 밖에서도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인기가요 샌드위치’를 개발한 서미혜 씨를 만나 ‘원조의 비밀’을 들어봤습니다.


샌드위치의 탄생은 아이돌 그룹을 바라보는 ‘엄마의 마음’ 때문이었습니다.


“그 당시 매점엔 끼니를 대체할 수 있는 음식이 없었어요. 라면도 팔지 않았고, 즉석 덥밥류가 전부였거든요. 제때 밥을 못 먹고, 식사시간 맞추기도 어려운 어린 친구들이 너무 안쓰럽더라고요.”

출처리얼푸드


고심 끝에 생각한 것은 샌드위치였습니다. 보통의 샌드위치는 햄, 치즈, 양상추가 들어가지만, ‘인기가요 샌드위치’의 레시피는 ‘독특한’ 조합이 특징입니다.


“무대에 올라야 하는 아이들을 관찰하니 햄이나 돈까스처럼 칼로리가 높고, 소화가 오래 걸리는 음식은 잘 먹지 않더라고요. 그러면서도 단맛을 좋아해 초콜릿은 먹고요.”


출처@krzys16

레시피는 철저하게 ‘아이돌 입맛’을 공략했습니다. 초창기엔 샌드위치에 오이를 넣었으나, 이 레시피는 버려졌습니다. 


“샌드위치를 사러 오는 아이들마다 오이가 들어있냐고 물어보더라고요. 오이를 못 먹는다는 친구들이 많았어요.”

 


출처@TesaPhotography

완성된 레시피는 친숙하지만 색다른 맛으로 다시 태어났습니다. 마요네즈에 버무린 삶은 달걀을 넣은 샌드위치와 아삭한 양배추 무침이 들어간 샌드위치로 만든 뒤 딸기잼을 추가했습니다. 딸기잼은 전혀 다른 두 샌드위치의 ‘오작교’였으며, ‘화룡점정’이었습니다. 딸기잼의 달콤함이 담백한 샌드위치에 새 옷을 입혔습니다.

출처혜성농특산 제공

맛보다 더 중요하게 생각한 것은 ‘영양’이었습니다. 이름 있는 셰프들처럼 음식에 조예가 깊었던 것은 아니지만, 서 씨는 자식같은 아이들의 건강까지 생각했습니다.

 

“달걀도 영양란, 잼도 뭉치지 않는 국산 제품, 속재료도 모두 국내산을 썼어요. 무조건 최고급으로 만들었어요. 간편하면서도 건강하게 먹이고 싶었거든요.”


2006년 처음 선보인 인기가요 샌드위치는 가요계에선 진작부터 유명했지만, 전국적 인기를 얻은 것은 지난해부터였습니다. 방탄소년단의 멤버들은 한 번에 서너 개씩 먹었고, 세븐틴은 팬들에게 ‘인기가요 샌드위치’를 역조공하기도 했습니다. 인기를 얻은 뒤로 서 씨의 일상도 달라졌습니다.


“보통 새벽 한 시에 리허설이 있으면 전날 밤 11시 ~12시 사이에 문을 열었어요. 새벽 두 시에 있으면 1시 전에 열고요. 리허설 한두 시간 전에 준비했던 것이 유명해지고 난 뒤부턴 전날 출근해 밤을 꼬박 세워 재료를 준비했어요. 신선도가 핵심이라 미리 만들어 놓지 않았거든요.”

 

출처리얼푸드

샌드위치는 평균 200~400개, 많게는 500개까지 나갔습니다. 만드는 과정은 고됩니다. 재료 손질부터 포장까지 완전한 ‘수작업’. 날달걀을 구매해 몇 시간 동안 삶아낸 뒤 일일이 껍질을 깠습니다. 


“하루에 1000개 넘게 깔 때도 있었어요. 하루종일 달걀을 까다 보니 아침 6시까지 깐 적도 있어요.(웃음) ” 

 

이제 ‘인기가요 샌드위치’의 위상은 한국을 넘어섰습니다.

최근 대만의 백화점에서 진행된 팝업스토어 행사는 현지를 발칵 뒤집어놨습니다. 1500여 명의 소녀팬들이 한국의 아이돌 스타들이 먹던 샌드위치를 맛보기 위해 아침부터 줄을 섰습니다. 현지 매체에서도 이 기현상을 놓치지 않고 취재했습니다.

출처혜성농특산 제공

서 씨의 인기가요 샌드위치는 최근 방송국을 떠났습니다. 강남역 지하상가에 매장을 오픈, 더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4월 중엔 홍콩 하버시티에서도 팝업 스토어를 엽니다. ‘전국구’ 샌드위치가 아닌 K-푸드의 대명사가 됐습니다. 서씨의 목소리엔 설렘과 아쉬움이 교차했습니다.

출처혜성농특산 제공

출처리얼푸드

“‘이모, 이거 먹고 싶어서 빨리 컴백했어요.’ 이렇게 말하는 친구들도 있었어요. 마마무의 화사도 한 번씩 오면 어찌나 맛있게 잘 먹고 가던지…전 그냥 아이들하고 이야기하는게 좋았어요. 더 맛있고 건강한 음식을 해주고 싶었고요. 맛있게 먹어주고,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