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네덜란드 사람들이 2000원으로 한 끼 해결하는 방법

햄버거, 크로켓...간단 먹거리 총집합

465,82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인터넷을 돌아다니다 보면 세상 곳곳의 별별 자판기들을 만날 수 있는데요. 우리나라에서도 아직 널리 퍼지진 않았지만, 눈길 끄는 자판기들이 제법 있습니다. 

바쁜 현대인의 건강을 챙기는 샐러드 자판기부터

출처구글 이미지

토핑부터 도우까지 골라먹는 재미가 있는 피자 자판기,

출처구글 이미지

"오다 주웠다", 꽃다발 자판기까지!

(정말 기발한 아이디어가 차고 넘치는 세상입니다.)


이번엔 네덜란드의 자판기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네덜란드 자판기하면..딱 떠오르는 패스트푸드 자판기 말이지요.

출처@1919021

말이 패스트푸드이지 이곳에선 정말 다양하고도 알찬 음식들 수십 가지를 맛볼 수 있는데요. 에디터도 네덜란드를 여행하며 즐겨 찾았던 곳입니다.

출처구글 이미지

저렴한 가격대에 햄버거부터 핫도그,
네덜란드 전통음식 크로켓(Croquette) 등 다양한 먹거리를
고를 수 있어요. 저 햄버거는 1.5유로(약 1984원)이군요!

출처구글
10점 퍼레이드
저렴하고, 신속하고, 맛도 괜찮아서
현지인 뿐 아니라 관광객들에게도 인기 만점입니다.

동전 하나와 터치 한 번이면 따끈따끈한 음식을 바로 먹을 수 있다는 점! 우리나라 편의점에서 사 먹는 음식만큼이나 간편하지 않나요?

출처구글

특히나 이 패스트푸드 자판기는 새벽까지 열려 있기 때문에
24시간 편의점이 흔치 않은 유럽에서 굉장히 핫한 인기를 누리고 있습니다.

바쁠 때는 물론이고, 늦은 밤 귀가 시에도 야식으로 적격이죠.

출처구글

배우 정려원도 리얼리티 프로그램 '살아보니 어때?'에서
네덜란드에서 자판기 음식을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여줬는데요.

출처온스타일

으깬 감자로 속을 채워 짭짤하고 따듯한 크로켓은 정려원의 취향 저격!

출처온스타일

네덜란드 자판기들은 보통 이렇게 하나의 가게에 진열되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판기 회사 중 대표 브랜드는 페보(FEBO) 인데요,
1941년 창립되어 장장 80년 째 꾸준한 인기를 누려 오고 있습니다.

출처구글

▶ 네덜란드 자판기의 대표 아이템들

비터볼렌(Bitterballen)

출처리얼푸드

먼저, 가장 대표적인 음식으로는 동그랑땡처럼 생긴 네덜란드의 대표 음식 비터볼렌(Bitterballen) 이 있는데요!

간고기를 다양한 카레 소스와 블렌딩 한 뒤, 야채와 함께 넣고 튀긴 음식입니다.


카레소스와 간고기 등 우리에게 익숙한 재료로 새로운 맛을 창조해 낸 더치 전통 음식이에요. 네덜란드 친구들이 직접 만들어 준 기억도 나는군요 :)

크로켓 (Croquette)

출처구글

다음은 비터볼렌과 비슷하게 생겼으면서도 조금 길쭉한 모양의 크로켓 (Croquette) 입니다.


크로켓은 간고기와 으깬 감자를 부드럽게 반죽한 뒤 빵가루에 튀겨낸 맛있는 간식인데요! 

조개, 치즈, 생선 등 다양한 재료로도 속을 채울 수 있어 자판기에서 골라 먹는 재미가 쏠쏠했습니다 :)


튀김옷만 입었지, 한국의 만두와 비슷하달까요?

프리카델 (Frikadel)

출처구글

핫도그와 유사한 프리카델 (Frikadel) 도 '뽑아' 먹을 수 있습니다.


프리카델은 고기를 갈아서 만든 소세지로, 17세기부터 먹기 시작했다고 해요. 하지만 직접 먹어보면 미트볼이 생각나요. '소시지의 탈을 쓴 미트볼'이랄까요.

배고파
카레 맛의 소스나 마요네즈에 찍어 먹으면 꿀맛ㅠㅠ

간편하면서도 맛난 네덜란드의 자판기 음식,
고르는 재미부터 먹는 재미까지 두루 갖추고 있으니 정말 탐나는군요!

출처구글

집 앞에도 하나 생기는 그 날을 꿈꾸며,

[리얼푸드= 장소정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