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새벽배송, 마켓컬리 제친 만족도 1위는?

소비자원 조사 결과, 쿠팡 1등···SSG닷컴, 마켓컬리 뒤이어

7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새벽배송 시장 규모가 급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쿠팡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지연 배송에 대한 구체적인 보상 기준이 없고 판매되는 제품 중에는 유통기한이 없는 제품들도 있어 소비자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 24일 한국소비자원은 새벽배송 브랜드 상위 업체 6곳의 상품정보제공 실태 조사 결과와 소비자 이용 상위 3개 업체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 및 이용실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출처123rf

지난해 10월 15~20일 온라인으로 이뤄진 이 조사에서 쿠팡(로켓프레시)의 종합 만족도는 5점 만점에 3.81점으로 SSG닷컴(쓱 새벽배송) 3.76점, 마켓컬리(샛별배송) 3.72점보다 높았다.

출처한국소비자원

6개 평가 부문 가운데 쿠팡은 서비스 품질, 전반적인 만족도, 기대 대비 만족도, 이상 대비 만족도 등 4개 부문에선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SSG닷컴은 서비스 상품 평가와 서비스 체험 부문에서 점수가 가장 높았다.

이들 업체의 서비스에서 개선이 필요한 점으로는 응답자 중 가장 많은 24.1%가 '과대 포장을 줄여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다음으로 '무료 배송 기준을 낮춰야 한다'(19.4%), '품절 상품이 없도록 제품 구비에 신경 써야 한다'(13.3%), '상품 가격을 낮춰야 한다'(11.1%) 순이었다.

출처연합뉴스

특히 쿠팡 이용자의 30.8%, 마켓컬리 이용자의 26.5%가 과대포장을 개선사항으로 꼽았다.

출처마켓컬리

소비자원이 2018년 1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1372 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새벽배송 관련 소비자 불만 144건을 분석한 결과 '배송 지연'이 31건(21.5%)으로 가장 많았다. '품질 하자'(18.1%), '오배송'(15.3%), '주문 상품 누락'(10.4%) 등도 주요 요인이었다.

출처한국소비자원

또한 채소류·샐러드, 정육, 유제품, 냉동가공식품류, 베이커리·과자·간식류 등 5개 품목군 300개 식품 중 유통기한이나 제조 연월일이 표시된 상품은 122개(40.7%)로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포장 단위별 용량·수량 크기 등이 표시된 상품도 87.7% 수준이었다.

출처123rf

통신판매업자가 상품을 판매할 때는 관련 규정에 따라 품목별 상품정보를 통신판매의 수단에 표시·광고하거나 고지해야 한다. 특히 축산법에 따라 쇠고기는 등급을 표시해야 하지만 표시 대상 24개 상품 중 8개(33.3%)가 표시하지 않았다.

출처한국소비자원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