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가을맞이 옷장정리, 어떻게 하지..?

철 지난 옷 보관 및 옷장 속 정리법

13,35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래도 철 지난 옷들은 정리를 할 필요가 있을 텐데요, 오늘은 계절이 지난 옷들을 효율적으로 정리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려드릴게요.

출처shutterstock
▶애매하면 빨아서 보관

"아, 이제 이 옷은 내년 봄에나 입어야지! 그런데 이거 빨았던가?"

강한 일교차 때문에 아직도 여름 티셔츠가 옷장에 걸려있으신 분들 많으실 텐데요, 이젠 그런 티셔츠를 넣어둘 때가 왔습니다. 그런데 빨지 않고 넣으신다고요?

출처shutterstock

사실 여름철에 입었던 의류는 보관 전 모두 세탁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잠깐 입었던 옷도 땀의 분비물로 인해 얼룩이나 곰팡이가 생겨 다른 옷들까지 오염시킬 수 있기 때문이죠.

출처shutterstock

소재에 맞게 분류해 세탁하고 마지막 헹굼 단계에서 식초를 넣어주면 곰팡이가 생기는 것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옷장 속 옷은 어떻게 보관할까?

부피가 작은 옷들은 접어서 서랍에 보관하면 좋습니다. 이때 오랜 시간 서랍에 보관하면 옷에 주름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구김이 잘 가지 않는 면은 아래에, 그리고 구김이 잘 가는 실크류는 위에 두는 것이 좋습니다.

옷장에 옷을 보관할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부피가 큰 옷부터 넣어주면 사이사이에 작은 옷들을 넣을 수 있어요.

출처MBC

여름옷의 경우 이렇게 색깔별로 넣어주면 찾기에도 좋고 계절 구별 없이 입는 '시즌 리스 룩'을 즐길 수도 있습니다.

출처shutterstock
▶옷장 속 니트는 이렇게

대신 요즘 니트나 가디건을 꺼내서 입는 경우 많으시죠?

가을철 많이 찾는 니트나 가디건은 울 소재로 냄새가 쉽게 스며드는 특성이 있으므로 일년 동안 옷장에 보관했다면 반드시 한번 세탁한 뒤 입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shutterstock
▶옷장 정리는 과감하게

옷장 정리는 조금 더 과감해질 필요가 있습니다.

한 번 입지 않은 옷은 계속 입지 않게 되므로 지난 몇 년간 입지 않았다면 과감히 버리는 것이 좋아요.

출처MBC

옷장에 걸어놓은 가죽 옷들은 간격을 두고 보관해야 수명이 오래 유지됩니다.

또한 가죽옷의 경우 오염물질을 반드시 제거한 후 보관해주는 것이 좋은데요,

출처MBC

그렇지 않다면 곰팡이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죠.
이는 꼭 가죽 옷뿐만 아니라 가방 등 가죽 소재 모두에 해당됩니다.

이런 얼룩이 있을 경우 지우개나 식빵을 문질러서 제거할 수도 있다고 하네요.

출처shutterstock
기타치고 노래하고

옷, 잘 입는 것만큼이나
잘 보관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에디터도 오늘 집에 가서
옷장 한 번 열어봐야겠네요^^

[리얼푸드=김태영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