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바나나와 땅콩이 굶주린 아이들을 살린다

반드시 먹어야 한다

1,15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바나나와 땅콩은 흔하면서도 영양가가 풍부한 건강 식품입니다. 


최근 이 두 식품이 지구촌의 굶주린 아이들을 살리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영양실조 아동의 성장과 발육에 풍부한 성분들이 들어있기 때문입니다.

출처@StockSnap

영국 BBC에 따르면 미국 워싱턴대 연구진은 영양실조에 빠진 12~18개월 사이 방글라데시 아동 68명과 일부 동물을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했습니다. 


그 결과 바나나, 병아리콩, 땅콩과 같은 식품이 건강한 장내 미생물을 촉진해 뼈나 뇌, 신체 발육을 돕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진은 영양실조 아동의 장내 미생물군이 불완전하거나 미성숙하기 때문에 성장이 더딘 것으로 판단하고, 건강한 또래 아동의 체내 미생물을 분석해 이에 특화된 식품을 찾았습니다. 


그 중 가장 두드러진 효과가 나타난 것은 바나나와 콩, 땅콩을 섞은 음식이었습니다. 이 식품들을 섭취한 아동에게서는 뼈와 뇌 발달뿐만 아니라 면역력 향상 효과도 나타났습니다. 


출처@Couleur

바나나와 땅콩과 같은 식품들은 방글라데시 사람들이 값싸고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들이라는 점에서 연구 결과는 더 큰 의미를 가지는데요.  

연구를 이끈 제프리 고든 워싱턴대 교수는 "(바나나와 땅콩 등으로 이뤄진) 배합이 동물과 인간 모두에게서 장내 미생물을 가장 잘 회복시켰다"고 말했습니다.


출처@eliasfalla

쌀이나 렌틸콩을 주재료로 삼은 실험에서는 효과가 작거나 오히려 미생물에 손상을 입히기도 했습니다.

연구진은 특정 식품이 더 좋은 효과를 내는 이유는 알 수 없으나, 장기적인 관점에서 바나나와 땅콩 등이 아동의 키와 몸무게에도 영향을 주는지 알아보는 실험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출처123RF

고든 교수는 "장내 미생물은 건강과 밀접한 연관이 있기 때문에, 아동이 성장한 후에도 이를 회복할 수 있도록 작동 원리를 규명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전 세계 5세 미만 어린이 가운데 1억5000만명이 영양부족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그는 방글라데시 외의 국가에서는 또 다른 식품이 바나나와 콩 등과 같은 효과를 낼 수도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리얼푸드=고승희 기자]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