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뿌리 채소' 고구마 VS 감자, 같지만 다르다?

둘 다 항산화 성분이 많다. 중요한 것은...

14,9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고구마와 감자는 전 세계인들이 즐겨 섭취하는 대표적인 농작물입니다.

두 작물은 비슷하면서도 다른 점이 많은 채소인데요.


출처@Pexels

고구마와 감자는 뿌리채소의 대명사입니다. 뿌리채소는 땅속에 묻힌 뿌리와 줄기를 먹는 작물로, 땅속에서 자라기에 토양의 질이 수확량과 품질에 영향을 받습니다. 고구마와 감자 모두 중남미 일부 지역에서 서식했으나, 이제는 전 세계에서 섭취하는 작물이 됐습니다.

출처@AlbanyColley

고구마와 감자는 모두 영양 성분이 알찹니다. 


고구마는 풍부한 영양 성분으로 인해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미래 시대의 식량 자원으로까지 인정한 식품입니다. 


두 농작물의 영양 프로필을 비교하면, 100g당 칼로리는 고구마가 90㎉, 감자가 92㎉로 비슷합니다. 특히 단백질도 각각 2g, 탄수화물은 21g로 같습니다. 식이섬유는 고구마가 3.3g으로, 감자(2.1g)보다 조금 많습니다.


출처@Couleur

흔히 감자를 땅속의 사과라는 별칭으로 부르기도 합니다. 그만큼 비타민C가 풍부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정작 비타민C 함량은 고구마가 더 높습니다. 고구마에는 일일 권장량의 22%의 비타민C가 들어있고, 감자에는 일일 권장량의 14%가 들어있습니다. 

출처@Einladung_zum_Essen

또한 고구마와 감자 모두 식물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합니다.

고구마의 풍부한 항산화 성분은 활성산소의 생성과 활동을 억제합니다. 고구마의 껍질엔 안토시아닌 성분이 풍부한데 이 성분은 노화 예방에 특히나 도움이 됩니다. 



출처@PDPics

뿐만 아니라 항암 효과도 탁월합니다. 일본 도쿄대 의과학연구소에서 진행된 연구 결과 고구마는 항암 효과가 있는 각종 채소 중 발암 억제율 1위에 올랐습니다. 


미국 국립암연구소의 연구에서도 고구마에 함유된 베타카로틴과 당지질의 강글리오사이드가 항암 작용을 도와 폐암 발병률을 절반으로 낮췄다는 결과를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고구마에 들어있는 비타민A 전구체인 베타카로틴이 암세포 증식을 억제합니다.

출처@Couleur

감자의 항산화 성분도 항암 효과에 탁월한 효과를 보입니다. 


미국 펜실베니아 주립대학 연구팀의 연구(2017)에 따르면 자주색 감자는 대장암을 유발하는 전염증 단백질인 ‘인터루킨-6’를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팀은 13주간 일반 식단, 고칼로리 식단, 고칼로리에 자주색 감자를 추가한 식단을 동물(돼지) 그룹에 제공했습니다. 


그 결과 고칼로리 식단을 섭취한 그룹은 일반 식단보다 인터루킨-6가 높았으나, 자주감자가 보충된 고칼로리 식단를 섭취한 그룹은 일반 식단 그룹보다 6배나 낮았습니다.


출처@ctowner

고구마와 감자의 큰 차이점은 혈당 지수가 다르다는 점입니다. 


혈당지수(GI·Glycemic Index)는 포도당이나 흰빵을 기준(100)으로 어떤 식품이 혈당을 얼마나 빨리 올리느냐를 나타내는 수치입니다. 혈당지수가 70 이상인 식품은 중간대인 56~69 사이의 식품이나 55 이하의 식품에 비해 혈당이 더 빠르게 증가합니다.

출처@Einladung_zum_Essen

고구마의 혈당지수는 55이지만, 종류와 조리 과정에 따라 혈당 지수가 달리 나타납니다. 


특히 고구마는 구울 경우 혈당지수가 가장 높아집니다. 구워서 조리하는 동안 전분이 젤라틴화되기 때문입니다. 감자의 혈당지수도 다양합니다. 삶은 붉은 감자의 혈당지수는 89이고, 구운 루스셋감자의 혈당 지수는 무려 111입니다. 


당뇨병이나 혈당 조절이 필요한 사람들은 GI지수가 낮은 식품을 섭취하는 것이 좋은데, 이 때에는 감자보다 고구마를 섭취하는 것이 훨씬 이롭습니다.


출처@JamesHills

다만 감자를 익힌 뒤 하루 정도 냉장고에서 식힌 후 먹으면 저항성 전분의 함량이 높아져 혈당지수가 떨어집니다. 


저항성 전분(Resistant starch)은 체내에서 소화 효소에 의해 잘 분해되지 않는 전분으로, 식이섬유와 유사한 작용을 합니다. 감자의 경우 조리 후 따뜻할 때는 저항성 전분 함량이 낮지만 식히면 많아지는 대표적인 식품입니다.

shee@heraldcorp.com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