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당은 설탕만 주의? ‘액상과당’ 의 경고

액상과당도 확인하셔야죠.

20,66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더운 여름 갈증해소를 위해 시중에 파는 과일주스를 마실 때 반드시 확인할 것이 있습니다. 바로 ‘첨가당’입니다.

‘과즙 100%’를 내세운 경우도 다른 과즙을 섞지 않고 해당 과즙만 넣었다는 의미이므로 설탕이 들어갈 수 있기 때문인데요.

출처123rf

그렇다고 ‘무설탕’이라는 표기의 함정에 빠져서는 안됩니다. 설탕 대신 액상과당 등의 첨가당이 포함될 수 있거든요.

출처123rf

일반 주스를 비롯해 커피나 콜라 등 음료에 가장 많이 들어가는 첨가당은 ‘액상과당’입니다.

보통 당 섭취량을 줄인다면 설탕 섭취의 제한을 떠올리기 쉽지만, 액상과당은 우리가 즐겨먹는 식품에 자주 등장하기 때문에 반드시 알고 있어야 하는 당이에요.

출처123rf

과당은 당의 종류 중에서도 분자구조가 단순한 '단순당'에 속하는데요. 주로 과일에 들어있으며 꿀에도 40% 가량 들어있어요.

출처123rf

다만 과일을 먹을 때는 과일속 식이섬유까지 함께 먹기 때문에 과당의 섭취로 인한 혈당 상승을 지연시킵니다. 또한 풍부한 영양소까지 섭취하기 때문에 천연 과당은 건강한 당으로 불리죠.

출처123rf

반면 액상과당은 과당과 이름은 비슷하지만 천연과당과 달리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과당입니다.

정확한 명칭은 ‘고과당 옥수수 시럽’(HFCSㆍHigh Fructose Corn Syrup)인데요. 식품성분표에는 ‘액상과당’이나 ‘옥수수시럽’으로 표시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출처123rf

액상과당은 옥수수 전분에 들어있는 포도당을 가공과정을 통해 과당으로 변환시킨 인공감미료입니다.

설탕보다 물에 잘 녹고, 옥수수의 가격이 설탕보다 저렴해 그동안 가공식품에 폭넓게 이용돼왔습니다.

출처123rf

하지만 액상과당을 많이 섭취하면 문제가 발생합니다.

액상과당은 영양소없이 열량이 높으며, 식이섬유가 없어 과일의 과당보다 혈당을 빨리 올리기 때문에 각종 성인병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출처123rf

여기서 그치지 않습니다. 액상과당은 천연 과당보다 혈액에서 단백질 성분과 잘 엉겨붙기 때문에 혈액속 염증물질이 생성되면서 심뇌혈관이 손상될 위험이 높아집니다.

또한 포도당과 달리 식욕억제 호르몬인 렉틴의 분비도 촉진하지 않기 때문에 포만감도 잘 느끼지 못합니다. 더욱이 포도당보다 세포에서 더 쉽게 지방으로 축적되어 고지혈증이나 지방간의 위험도 높인다는 연구들이 여러 있습니다.

출처123rf

2014년 세계보건기구는 음료에 첨가된 당이 만성병의 주범이라고 발표하면서 하루 당 섭취량을 50g으로 제한했는데요.

액상과당은 콜라나 달콤한 커피음료, 주스 등을 비롯해 잼이나 아이스크림, 사탕, 시리얼, 요거트, 각종 소스, 수프, 빵 등 다양한 가공식품에 들어있습니다. 즉 과도한 가공식품의 섭취를 줄여야 하겠죠.

출처123rf

또한 가공식품 구입 시에는 식품 라벨의 재료명에 ‘액상과당’이나 ‘고과당콘시럽’, 또는 ‘옥수수시럽’이라는 단어가 들어있는 지를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123rf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