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매일 견과류 먹으면 정자도 튼튼해진다"

견과류, 남성 건강에도 좋다
프로필 사진
RealFoods 작성일자2018.07.05. | 38,761 읽음
댓글

언젠가부터 매일 하루 한줌의 견과류를 먹는 것이 건강한 식습관의 한 방법으로 인식되고 있죠.  

견과류에는 노화방지 등 우리 몸에 유익한 항산화물질이 많이 포함돼 있을뿐 아니라 각종 영양소도 풍부하기 때문입니다.

출처 : 123rf

피부미용이나 다이어트에도 도움을 주기 때문에 특히 젊은 여성들의 웰빙간식으로도 인기가 높은데요.

출처 : 123rf

최근에는 남성의 정자 건강에도 견과류의 섭취가 도움이 된다는 연구가 나와 주목을 끌고 있습니다.

출처 : 123rf

스페인 로비라(Rovira) 대학의 알베르트 살라스-우에토스 영양학 교수 연구팀은 건강한 젊은 남성 119명(18~35세)을 대상으로 14주에 걸쳐 진행한 실험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나타났다고 밝혔는데요.

출처 : 123rf

연구팀은 실험대상자들을 두 그룹으로 나눠 한 그룹엔 일반적인 서양식 식단에 아몬드, 헤이즐넛, 호두를 섞은 견과류 60g을 매일 섭취하게 하고 다른 그룹엔 일반 식사만 하게 했습니다.

출처 : 123rf

실험에서 제공된 60g은 보통 '하루한줌'으로 시중에 판매되는 제품(25~30g) 두배 정도에 달하는 양입니다.

출처 : 123rf

이후 두 그룹의 정자와 혈액 샘플을 채취해서 비교분석을 했는데요.

출처 : 123rf

그 결과, 정자 분석에서는 견과류 그룹이 대조군에 비해 정자의 수ㆍ활력ㆍ운동성ㆍ형태(모양) 등 정자 질이 모두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어요. 견과류 그룹은 실험 전보다 정자의 수가 16%, 정자의 활력이 4%, 정자의 운동성이 6% 증가하고 정자의 형태가 1% 개선됐습니다.

출처 : 123rf
눈이 번쩍

혈액검사에서는 견과류 그룹이 남성 불임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정자 DNA 파편화(sperm DNA fragmentation)가 크게 줄어들었습니다.

출처 : 123rf

이번 결과에 대해 연구팀은 오메가-3, 항산화 물질(비타민C, E, 셀레늄, 아연 등), 엽산 등이 정자의 질 개선에 도움이 된다는 최근의 연구결과들을 뒷받침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출처 : 123rf

피로감이 높고, 영양소 불균형이 심한 남성들.
칼로리만 높은 가공식품의 간식 대신 이왕이면 영양소가 풍부한 견과류를 먹는 것은 어떨까요.

[리얼푸드=육성연 에디터]

출처 : 123rf
더 많은 리얼푸드 기사 보기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반려동물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