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ㅍㅍㅅㅅ

테디베어 인형과 가족처럼 지내는 아이들

이 귀여운 테디베어가, 아이의 건강을 회복시켰습니다.

1,18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곰돌이 인형 테디베어와 이야기를 나누고 입을 맞추는 어린아이들의 모습이 천진난만합니다. 아이들은 인형을 정말 살아있는 존재로 생각하는가 봅니다. 


미국 사진작가 애드리언 C. 머레이(Adrian C. Murray)는 네 명의 자녀가 있습니다. 그는 자녀들과 테디베어의 일상을 카메라에 담습니다.

이 가족에게는 불행한 일이 있었습니다. 첫 아이가 태어난 지 얼마 되지 않아 시한부 판정을 받을 만큼 큰 병에 걸렸죠. 하지만 가족의 헌신과 노력으로 건강을 회복하는 기적이 일어났습니다. 


곰 인형을 좋아한 첫 아이의 모습이 생각나, 이후 태어난 자녀들과도 테디베어와의 생활을 주제로 작품을 만들었습니다.

‘Alive’라는 제목의 시리즈는 마치 동화 속 장면처럼 환상적이면서도 친근합니다. 테디베어와 교감하는 아이들의 순수함과 아빠의 사랑이 전해집니다. 


사진작가인 아빠는 아이들과 곰돌이의 이야기를 6년간 이어왔습니다.


원문: 생각전구의 브런치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