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인절미 뽀시래기들의 치명적인 귀여움

심장을 부여잡을 준비를 하자
프로필 사진
펫찌 작성일자2018.04.13. | 62,683 읽음
댓글

어린 골든 리트리버 사진 모음이 누리꾼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동물전문매체 보어드판다는 어린 골든 리트리버들이 담긴 사진을 모아 공유했다.


골든 리트리버는 지구상에서 가장 순수한 존재 중 하나다. 인간에게 친근하며, 모두를 사랑하고, 해맑은 얼굴은 근심을 잊게 만들어주는 힘을 가지고 있다.


리트리버는 우리나라에서는 ‘인절미’라는 애칭으로 불리기도 한다. 어린 새끼들은 인절미에서 덜어진 콩고물 같다며 ‘부스러기’라고 불리고 있다. 사진을 보고 있자면 왜 인절미 부스러기라고 불리는지 알 것만 같다.

아기 리트리버들을 함께 감상하자. 한 주간의 근심을 잊을 수 있을 것이다.​ 

녹아내린 인절미
흑임자 인절미
"쟤는 왜저리 열심히 파는지 모르겠어요"
아이스 인절미
눈누난나 기분좋은 인절미
엄마 귀엽게 찍어줘용!
"내발에 곰돌이 두마리가 있어용!"
인절미 세트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개헌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