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찌

4천명의 심장을 폭행한 시고르자브종

342,10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딘지 억울해보이는 눈꼬리..

잘 익은 누룽지를 연상시키는 



부숭부숭 솜사탕 털

이 작고 하찮은 시고르자브종의 



이름은 율무입니다!

태어난 지 고작 3개월 밖에 안 된 율무는



최근 SNS의 수많은

 랜선 이모와 삼촌들의 

심장을 강타하며,



슈스 댕댕이로 이름을 

알리고 있는데요.


태어났을 때부터 많은 이들의

 사랑 속에서


 자랐을 것 같은 율무는 사실

차가운 길거리 위에서 발견되었습니다.

.

.

.

 허름한 박스에 담긴 채로 말이죠.

다행히 율무의 사연을 접한 



A씨가 임시보호를 자처했고,

현재 율무는 



"...먹을 거....누런 게.... 

떨어진다....함냐함냐.."



잘 지내고 있다고 하네요.^_^

이런 율무의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하나같이



어서 좋은 가족을 만났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모으며 응원을 

보내고 있는데요.


동생과 노는 율무

"나 율무



보기와는 다른 용맹함을 가지고 있지! (ᇴ‿ฺᇴ) "

가슴 아픈 사연을 가졌지만, 

특유의 밝음을 잃지 않았기에



더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율무.

진흙 속에서 자라도 


꽃을 피우고 마는 연꽃 같이,



율무가 지금의 모습을 잃지 않고 

자라주었으면 좋겠습니다.










CREDIT

출처 @yulmoo_mix

EDITOR SW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