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슬랩

운동이 절로 되는 대형견 목욕시키기

[petxlab]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진다

17,88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랜만에 놀러온

귀요미 대형견 정자몽!

그런데 너의 귀여운 매력도

냄새 앞에서 다가가기 힘들구나…


실내가 아닌 실외에서 생활하는 대형견의 경우,

자주 씻지 않을 수 밖에 없다.


자몽이를 위해

목욕 서비스를 실시했다!

대형견 목욕시키기


1. 우선 머리부터 꼬리 끝까지 물을 충분히 적셔준다.

     래브라도 리트리버 털은 방수성이 좋기 때문에

     좀 더 꼼꼼히 물을 적셔주어야 한다.


* 주의: 귀 속에 물이 들어가지 않도록 큰 솜뭉치 끼우기!!

2. 털이 충분히 젖었으면,

강아지 전용 샴푸로 깨끗하게 씻어준다.

* 주의: 비누 거품 때문에 바닥이 미끄러워

넘어지거나 다칠 수 있어요!!


미끄럼방지를 위해 고무매트 등을 깔아주세요. 


3. 구석구석 야무지게 씻은 후엔 물론 헹군다.


비누거품이 피부에 남아있을 시, 

피부질환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여러 번 헹구는 과정이 필요하다. 

얼굴은 손에 물을 묻혀 닦아준다. 


4. 목욕을 끝마치고 나면

안쪽 털까지 잘 말려주어야 한다.


우선 수건으로 닦기 전 손으로 쓸어내리 듯 짜준 후,

큰 수건이나 작은 수건 여러 장 

또는 흡수력이 좋은 스포츠타월을 준비해 

차가운 드라이기 바람으로 잘 말려준다. 

Tip) 목욕 전, 충분한 빗질을 하면 죽은 털이 빠져

목욕시키기가 훨씬 쉬워요!

개들은 pH7.3~7.5 약알카리성 피부로

(사람은 pH5.3으로 약산성)

세균과 곰팡이균이 번식하기 쉬워

늘 피부병에 주의해야지만,


모발과 피부가 약하기 때문에

잦은 목욕 또한 피부병을 유발할 수 있다.

목욕 횟수는 한 달에 3~4번이 적당하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