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앤유

반려견 열사병 주의보

-열사병에 걸린 반려견의 체온을 떨어뜨리려면?-

1,90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강아지도 열사병에
걸린다는 것 알고 계시죠?
폭염
열사병 예방법과
대처법에 대해 알아볼게요!

열사병의 증상 가운데 가장 대표적인 것이 가쁜 호흡입니다. 강아지는 고온을 견디지 못하기 때문에 더운 공기를 찬 공기로 바꾸려고 호흡을 가쁘게 합니다. 헐떡거리거나 수분을 기화시켜 온도 조절을 합니다.

수분은 구강이나 혀를 통해 분출하기도 하지만 비강이 더 중요합니다. 콧구멍 안에 있는 비강샘에서 수분을 공급하여 열을 분출하게 하고 코 표면을 촉촉하게 합니다. 따라서 호흡 장애가 있는 개를 높은 온도에 방치하면 위험합니다.

열사병은 무더운 여름에 수분이 부족할 때 많이 발생합니다. 여름철에 반려견을 차 안에 장시간 방치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합니다.

털 손질을 하면서 드라이어를 쐬다가도 열사병이 생길 수 있습니다. 얼굴이 눌린 단두종 (퍼그, 시츄, 페키니즈)이나 노령견, 비만견은 열사병에 잘 걸립니다. 증상은 급격하고 힘든 호흡, 구토, 높은 체온(41도), 무기력증 등입니다.

증세가 심하지 않으면 찬물에 반려동물 담그거나, 샤워기로 물을 뿌려 부드럽게 적셔주거나, 타월을 차갑게 적셔 감싸줍니다. 그렇다고 춥게 해서는 안됩니다. 직장 온도가 39.5도에 이르면 식히기를 중단해야 합니다. 에어컨이 있는 실내로 옮기는 것도 체온을 떨어뜨리는 한 방법입니다.

기온이 점점
올라가고  있습니다.
보호자 분들  반려견 열사병  
꼭 주의해 주세요!
일이 힘들어

작성자 정보

펫앤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