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노트펫

방울토마토 2알에 죽다살아난 강아지

방울토마토를 조심하자!!!

22,53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급하게 삼킨 찹살떡에 죽음에까지 이르는 경우가 종종 있었습니다. 


어떤 생각이 드시나요? 그까짓 찹살떡이 뭐라고 그런 사고가 날까하는 생각이 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처럼 어이없게 사고가 일어납니다. 

얼마 전 밤 서울 용산의 한 24시 동물병원에 말티즈 한 마리가 야간응급으로 왔습니다.

두살 반 정도 된 이 녀석. 여러 번 구토를 하더니 잠도 제대로 자지 못했습니다. 


엑스레이 사진 상에서 위와 소장이 커져 있었습니다. 별다른 이상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출처시유동물메디컬센터

다음날 여전히 평상시와 다른 모습에 다시 병원을 찾은 이 녀석.

초음파로 뱃속을 들여다보니 동그한 형태의 이물질이 소장을 막고 있는게 발견됐습니다. 

출처시유동물메디컬센터

치킨뼈 등 뼈부터 작은 돌, 스폰지, 양말, 실, 바늘 등 개가 삼키는 이물질은 셀 수 없이 다양합니다. 그리고 종종 일어나는 사고입니다. 


수술을 진행한 의료진. 밖으로 나온 이물질을 보고 다소 당황스러웠습니다. 

평소 아무 것이나 잘 먹는 이 녀석 그날 따라 식사량도 적었습니다.
사료 외에는 방울토마토 2알을 먹은 게 전부였습니다.

출처시유동물메디컬센터

토마토는 익지 않은 토마토와 줄기, 꼭지 등 녹색 부위를 제외하고는 문제가 없는 채소입니다.
오히려 잘 익은 토마토는 세포 노화 억제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출처시유동물메디컬센터

출처시유동물메디컬센터

또 보통 방울토마토는 통째로 삼키더라도 위에서 머무르면서 소화가 됩니다. 

그런데 어이없게도 그작은 방울토마토가 소장을 막고 있었습니다. 


먹성이 좋은 이 녀석이 그대로 삼켰고, 소화가 안된 채 소장으로 직행한 것으로 추정됐습니다. 

섬유질로 쌓인 방울토마토의 껍질이 위에서 소화되기도 전에 십이지장을 통과한 것으로 보인다. 방울토마토가 장폐색을 일으키는 경우는 매우 드문 케이스다."- 정언승 시유동물메디컬센터 원장

출처시유동물메디컬센터

의료진을 혀를 차게 만든 케이스입니다. 과일의 계절 여름, 개나 고양이가 사람이 무심코 떨어뜨린 과일을 먹고 사고가 일어나고는 합니다. 


반려동물이 먹어선 안되는 과일을 미리 알아두고, 과일을 줄 때는 잘게 잘라서 줘야 합니다.

특히 자두나 메실 등 씨가 큰 과일을 통째로 삼키지 않도록 주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과일씨가 이번처럼 장을 막을 수도 있기 때문이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