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newstudy

‘50대 남자’만 나오는 시사토론 프로그램

서울YWCA가 TV시사토론프로그램 성비 전수조사를 해봤습니다

10,82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것이 알고싶다’엔 16명 중 15명
‘생방송 심야토론’엔 11명 중 10명
‘판도라’엔 7명 중 7명.

지난 7월 8~28일까지

텔레비전 시사·토론 프로그램

출연진 중 남성들 숫자인데요.

서울 YWCA가

지상파와 종합편성채널, 케이블TV에서

지난 7월 8~28일까지 방영한

25개 시사토론 프로그램 속

출연자 성별을 집계해 발표했는데요.


남성 출연진이

80%에 육박하고, 

특히 50대 남성이 

과대 대표됐습니다.

깜짝!

직업군별로는

비평가나 평론가, 공무원 출연자

성비가 가장 많았는데요.


남성은 각 9명씩 등장했지만

여성은 1명도 없었습니다.


국회의원은 약 7배,

교수는 3배, 법조인은 6배 비율로

남성이 더 많이 등장했습니다.

출처ⓒ 연합뉴스

이 조사 결과만 봐도

시사토론 프로그램 출연진의

성비 불균형이 심각한데요.

도리도리

서울YWCA는

“전문 식견을 가진 자가 등장하는

시사토론 프로그램에서

남성이 과대 등장할 때

한국사회 지식 영역이

남성중심적으로 짜일 가능성이 높고,

성범죄 보도를 다루는 방식이

피해자와 피해자를 바라보는 담론에

직접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는데요.

출처gettyimagesbank

서울YWCA는

“정치사회 담론을 구성하는 데

주요한 역할을 하는

프로그램의 성비 불균형은

오래 전부터 제기됐다”며

“시사토론 프로 내

젠더 묘사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TV시청

남자만 나오는 프로그램 말고

여성과 노인 청년도 등장하는

시사프로그램, 보고싶네요!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newstudy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