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newstudy

‘수영복 심사’와 ‘코르셋 한복’의 차이점은?

미스코리아 대회 주최 측은 논란이 된 의상을 “동서양의 만남”이라고 했습니다

25,50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7월11일 

한국일보와 한국일보E&B가 주최한 

‘2019 미스코리아 선발대회’는

참가자들의 의상 때문에

논란에 휩싸였는데요.

출처‘2019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생중계 영상 갈무리.

지난해 대회 수상자들이 고별 공연에서 

입고 나온 한복 드레스를 벗는 장면을 두고 

선정성과 성차별 논란이 일면서 

수영복 심사를 폐지한 대회 의미가 

퇴색됐다는 평가를 받았죠.

주최 측은 논란이 된 의상을 

“동서양의 만남”, 

“한복과 코르셋을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한복 드레스”라고 

소개했지만,

 

유튜브, 페이스북 라이브 등을 통해 

대회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수영복 심사를 없앤다면서 한다는 게 

아름답지도, 창의적이지도 않은 

코르셋 한복이냐’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죠. 

노노해

한국일보E&B는 

한복 패션쇼 의상 논란과 관련해 


“의상을 착용한 

전년도 미스코리아 수상자 본인과 

디자인에 대한 충분한 검토를 거치고, 

각 개인 동의 하에 

의상 디자인 및 제작을 진행했다”고 

해명했는데요.

전년도(2018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수상자

출처노컷뉴스

주최 측 관계자는 

“이전 대회 때 입었던 드레스보다 

노출이 많은 건 맞지만 

이번엔 한복을 서양화한 옷을 

선보이겠다고 해서 

옷이 좀 바뀐 것뿐”이라며 


“해당 디자이너가 작품을 올린 것을 두고 

‘전혀 한복스럽지 않다’고 지적하면 

라고 할 말은 없다”고 말했죠.

'2019 미스 아메리카' 선발대회 수상자 미스 뉴욕 니아 프랭클린

출처ⓒ 연합뉴스

지난 6일자 한국일보 기사에 따르면 

미국에서 열리는 미스 아메리카는 

1921년부터 진행했던 수영복 착용 심사를 

지난해 폐지했습니다. 


한국일보는 

“미투(#MeToo) 운동 등 

성 평등이 중요해진 시대적 변화에 

수영복 심사가 맞지 않다는 지적을 

미스 아메리카 주최 측이 수용한 것”이라며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의 

수영복 심사 폐지도 

마찬가지 이유에서”라고 설명했죠.

반면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하루 뒤

지난 12일 열린 

‘2019 미스그랜드코리아 선발대회’에선 

여성단체 등의 반대에도 

올해도 역시 수영복 심사를 진행했는데요.

앞서 미스그랜드코리아 주최 측은 

올해 대회 예선과 본선, 

합숙 일정을 공지하며 

체형심사복과 관련해 


“비키니 또는 원피스 형태의 수영복 

또는 체형이 나타나는 

민소매형 래시가드를 준비해야 한다”고 

안내했는데요.

지난 12일 열린 ‘2019 미스그랜드코리아 선발대회’ 생중계 영상 갈무리.

미스그랜드코리아 대회 

라이선스를 갖고 있는 

원엘투에이치 컴퍼니(1L2H COMPANY)

현대곤 1L2H 대표는 

16일 미디어오늘과 통화에서 


“우리 대회는 미스그랜드 인터내셔널(MGI) 

세계대회의 한국 라이선스 대회로, 

수영복 심사는 각 나라의 대표 의상 심사와 함께 

대회가 규정하는 두 가지 심사 중 하나”라며 


“우리 대회가 라이센스를 유지하려면 

이 규정은 반드시 지켜야 해서 

한국 대회만 임의로 수영복 심사를 

폐지하긴 어렵다”고 해명했죠.

박술녀 박술녀한복 원장

출처박술녀 원장 페이스북

한복연구가인 

박술녀 박술녀한복 원장은

KBS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이번 미스코리아 대회에서 

논란이 됐던

한복 패션쇼에 대해서 

“눈살이 찌푸려졌다”고 

불쾌감을 드러냈는데요. 


박술녀 원장은

“얼마든지 우아하고 아름답게 

바꿀 수 있었을텐데”라며 

아쉬움을 드러냈죠.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

출처ⓒ 연합뉴스

한발 더 나아가서 

아예 미스코리아 대회를 

폐지하자는 의견도 나오는데요. 


이혜정 인권운동네트워크 활동가는 

MBC 뉴스와 인터뷰에서


“미스코리아 대회로 상징되는 

대중행사, 대중문화 자체가 

여성들이 몸의 통제를 내면화하는 

폭력적인 형태이기 때문에 

폐지돼야 한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죠.

깊은 고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

우리나라 고유 전통의상인 

한복을 소재로

민망한 패션쇼를 펼친다?


이건 좀 아닌거 같아요ㅠ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newstudy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