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newstudy

나경원과 황교안의 ‘광주행 근자감’… 뭐지?

굳이 왜 광주 5·18 행사에 참석하겠다는건지…

1,1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2월8일 자유한국당은 국회에서 
5·18 대국민 공청회를 열었는데요. 

자유한국당은 이 공청회에
5·18은 폭동이고 
북한군이 개입했다는 주장을 펼쳤던 
지만원씨를 연사로 초청했죠.

출처ⓒ 연합뉴스

국회에 등장한 지만원씨는 

“전두환은 영웅”, 

“5·18은 북한군이 개입한 폭동”이라는 

주장을 쏟아냈는데요. 


이에 자유한국당 

이종명 의원과 김순례 의원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폄하하는 발언을 쏟아내 

국민들의 원성을 샀죠.

(이 뉴스보고 너무 어이없어서

뒷목잡고 쓰러질 뻔…)

이후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5·18민주화운동에 

북한군 개입설이 논란이 됐을 때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다고 언급하며 

논란을 더 키웠는데요.

출처민중의소리

자유한국당은 5·18 공청회에 참여해
막말 파문을 일으켰던 

이종명 의원과 김순례 의원을

징계한다고 했지만 

아직도 국민이 납득할만한 

명확한 결론이 나오지 않았죠.

출처ⓒ 연합뉴스

자유한국당에 대한 

광주 민심이 최악인 이 상황에서 

지난 5월3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주를 찾았는데요.

당시 황교안 대표는 

사방에서 거센 항의를 받고 

물세례까지 받았죠.

그런데 말입니다.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는 
광주에서 자유한국당의 민심이 
최악이라는 상황을 분명히 잘 알텐데… 

이런 상황에서 두 대표가 내일(18일) 
“광주 꼭 가겠다”라는 입장을 내보여
국민들의 원성을 사고 있죠.

‘광주에 올꺼면 

5·18 막말 의원들 징계 

매듭짓고 오라’는 

국민들 의견을 무시하고

일단 광주에 가겠다는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이 광주에 내려가야 하는 이유로


첫째, 김영삼 대통령 문민정부가

5·18 광주 민주화운동

연장선상에 있는 정부였고


둘째, 김영삼 문민정부 때

5·18 민주묘역 조성을 발표해

4년 만에 5·18 국립묘지를 완성했으며


세번째, 또 김영삼 문민정부 때에

5·18 특별법을 제정 했다고 했는데요.

한마디로 김영삼 대통령 문민정부 시절, 

자유한국당의 전신인 

민주자유당이 여당이었을 때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인정했다며 

광주행이 정당하다고 말하고 있죠.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당과 국민들은 

한국당의 이러한 논리에 

‘황당’하다는 의견인데요.


몇몇 광주 시민은 자유한국당에게

“광주 오지마!”라는 강경한 입장을

보입니다.

심지어 

"광주 가겠다는 황교안, 

물병 맞으러 가는 것"이란 

소리도 나오는데요.

자유한국당의 ‘아무말 대잔치’에 

저 또 뒷목잡게 되네요.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newstudy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