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천송이 아니고 REAL 전지현

By. 뉴스에이드 문지연

89,13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스타검증]



오셨다. 나오셨다. 인어공주님 오셨다.

하는 것마다 인생 캐릭터.


그리고 도전을 멈추지 않는 배우.

바로 전지현 얘기다.

# 영화 집중형 필모그래피


데뷔는 드라마로 했지만,

영화 필모가 드라마의 세 배다.


영화는 매년 꾸준히 찍었지만,

드라마에는 14년 만에 복귀했었다.

# 시청률의 아이콘


드라마 출연이 드물다고 해서

시청률 파워가 약하다는 건 절대 아니다.

데뷔작이던 ‘내 마음을 뺏어봐’

‘해피투게더’는 당시 신드롬급 인기였고.

14년 만에 복귀했던

‘별에서 온 그대’는 최고 시청률 28.1%와 함께

전지현에게 제2의 전성기를 선물했다.


‘푸른 바다의 전설’은?

시청률을 기대하지 않을 수 없다!

# 티켓 파워도 최근부터!


전지현 하면 생각나는 영화는

‘엽기적인 그녀’지만,

그 외 뚜렷한 기록은 없었더랬다.

하지만 예니콜을 만나고 말았으니~

전지현은 ‘도둑들’로 천만 대박을 치고

‘베를린’으로 연기력을 완전 인정 받더니

‘암살’로 쌍천만 배우가 됐다.


대.박

# 광고 어마어마해!


여기서 고백한다.

전지현 광고 브랜드 수집하느라

손가락이 부러질뻔 했다.

(과장을 조금 보탰다.)

정말 많다. 

지면광고를 제외하고 집계했음에도 

 111개 브랜드다.


쌍엄지를 치켜든다.

인생이 천송이다.

# 태혜지 중 화제성은 2위


화제성을 알아보기 위한

인스타그램 버즈량이다.


일명 ‘태혜지’로 불리던 김태희송혜교

비교 대상이 됐고, 

동시간대 드라마 주인공인

이성경박진희도 비교대상이다.

여기에서 순위는 2위.

송혜교가 너무 강했다.

# 수상내역 절반이 ‘별그대’


진정 천송이는 인생캐릭터가 아닐 수 없다.

영화 출연으로 구준히 받아왔던 상보다

‘별에서 온 그대’로 받은 상이 더 많다.

분위기로는 ‘푸른 바다의 전설’로 받는 상,

기대해볼만 하다.


# 기대를 안 할 수 없는 배우


이쯤 되면 전지현은 흥행력 최강.

저절로 기대하게 만드는,

그런 배우가 아닐 수 없다.

그래서 이제부터 뭘 해야 하냐면.

그냥

‘푸른 바다의 전설’을 보고

인어에 빠지면 된다는 말씀이다.


완전 푹.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