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현실보다 더 진하게 연애하는 가상 커플

By. 뉴스에이드 김가영

802,61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TV조선


현실? 가상?


도무지 구분이 되지 않는 커플들이 있다.


바로 TV조선 '연애의 맛2' 주인공들!


부끄러움


먼저 고주원, 김보미를 보자!


두 사람은 '연애의 맛2'에서 가장 오래된 가상 커플이다.


시즌1부터 함께했으니~


출처TV조선


무려 서울, 제주도를 오가며 장거리 연애 중인 두 사람!


물론, 위기도 있었다.


시즌1에서 시즌2로 넘어가는 과정에서 오해가 생긴 것!




하지만 결국 서로의 진심을 알게 되고 다시 관계 회복! 


이런 모습도 현실 연애 그 자체~



출처TV조선


특히 두 사람은 제주도에서 비밀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을 들키기도 했다.


제작진이 이를 알고 두 사람을 찾아나서는 해프닝까지 벌어졌다는 것!


이날 한 지붕 아래 '따로 또 같이' 동침을 하며 더 가까워졌다.


고주원, 김보미의 애틋한 사랑~ 오랜 시간 두 사람을 지켜본 팬들 역시 늘어났다.


두 사람은 팬들의 응원에 감사하는 의미로 바자회를 열기도!


외모도, 마음도 예쁜 보고커플이다.



진정한 어른 연애를 보여주는 커플도 있다.


이형철, 신주리가 그 주인공!


40대의 연애인 만큼 두 사람의 데이트는 화끈함의 연속이다.


출처TV조선


19금 사주를 보는 가 하면!



교복 데이트 중 '어부바 게임'까지~



지난 1일 방송된 '연애의 맛2'에서는 두 사람의 여행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요트를 타며 '러브 젠가'를 한 두 사람


'어부바' 스킨십부터 애교까지~


부끄러움
(어디서 꿀 떨어지는 소리 안 나요???)

여기서 끝이 아니다! 수영장에서 두 사람의 찐~한 연애는 이어졌다.


이형철은 신주리가 수영복 가운을 입고 오자 "벗어야지"라고 닦달하는 가 하면, 수영복 자태에 눈을 떼지 못하고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특히 신주리에게 "달이 뜨면 늑대가 나타날 수 있다"고 '19금 어흥철'로 변신해 웃음을 안기기도.


이렇게 능청스러운 면만 있냐고? NO!


서로 진지한 대화로 한뼘 더 가까워지는 두 사람. 진정한 어른 연애~




이필모♥서수연 부부 탄생으로 리얼함을 입증한 '연애의 맛'


두번째 부부 탄생은 누굴일까? 아마 곧 탄생할 것 같은 느낌이다!



사랑의 풍차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