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전작 캐릭터 싹 지운 '사이코'의 숨은 배역

By. 뉴스에이드 박현민

38,77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막을 내렸다.

출처tvN

전역한 김수현의 복귀작이라는 것만으로 방영 전부터 화제가 됐던 작품은, 독특한 콘셉트와 배우들의 열연으로 성공적으로 종영했다.

출처tvN

김수현과 서예지도 물론이지만, 특히 이 작품을 통해 다시금 주목받은 이는 배우 오정세다.

출처'동백꽃 필 무렵' 스틸

출처'동백꽃 필 무렵' 스틸
TV시청

전작 KBS2 '동백꽃 필 무렵'에서 밉지 않은 '노규태' 역으로 사랑받은 그가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통해 연타석 득점을 이뤄낸 것.

출처tvN

오정세는 극 중 자폐 스펙트럼(ASD), 발달장애 3급의 고기능 자폐(HFA)를 가진 문상태 역을 실감 나게 소화하며 오랜 연기 내공을 입증했다.

출처tvN
특별한 상태를 만나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을 좀 더 넓힐 수 있었다. 상태는 내가 연기한 인물 중에 가장 순수하고 인간미 넘치는 캐릭터여서, 스스로를 돌아보게 만들었다.

-오정세

당신이 최고
(그저 엄지척!)

스토리 전개상 반복적으로 등장할 수밖에 없었던 과거 장면에서 문상태의 아역을 맡은 이는 배우 이규성. 왠지 낯설지 않다는 것은 아마 모두가 눈치챘을 듯.


(* 그의 이름이 공식 홈페이지상에도, 포털상 드라마 인물 소개에도 누락돼있다.)

눈물 한방울
(이러면 나 섭섭해)

출처'사이코지만 괜찮아' 화면 캡처

어린 시절 엄마의 죽음을 목격하고 나비에 쫓기는 망상에 시달리는 문상태의 아역을 리얼하게 소화한 이 배우.

뭐야무서워

그는 바로 '동백꽃 필 무렵'에서 동백이(공효진 분)을 오래 괴롭혔던 연쇄살인마 까불이를 소름 돋게 소화했던 배우 이규성이다.

출처'동백꽃 필 무렵' 방송화면 캡처

당시 얼굴이 익숙지 않았던 것은 당연하다. 이규성 배우의 '동백꽃 필 무렵' 이전 공식적인 필모가 영화 '스윙키즈'(2018), JTBC '스케치'(2018), tvN '진심이 닿다' 정도였기 때문.

이규성은 2011년도에 연기학과에 입학, 이후 연극 무대에서 연기 경험을 쌓고 2018년부터 본격적으로 영화와 드라마 출연을 시작하게 된 것.

이 과정이 녹록지 않았다. 아무런 정보도 없이 TV와 영화로 진출을 꾀했으나, 쉽지 않은 현실에 공황장애까지 왔었던 과거도 있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이규성은 '동백꽃 필 무렵'과 '사이코지만 괜찮아' 등 흥행작에 연달아 출연하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리는 데 성공했다.

출처이규성 인스타그램

두 작품 모두 오정세와도 인연을 맺으며, 든든한 선배가 생기기도 한 셈.

긁적긁적
(벌써 4번째?)

맞다. 이규성 배우는 앞서 영화 '스윙키즈', '진심이 닿다'에서 모두 오정세와 함께 출연한 인연이 있다.

출처영화 '스윙키즈' 스틸
사랑의 풍차
(이쯤되면 인연?)

성공하면 꼭 나와보고 싶다던 MBC '라디오스타'까지 출연한 배우 이규성이, 앞으로도 다양한 역할로 대중 곁에서 사랑받을 수 있길 기대한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