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국경 넘어 결혼한 스타들

By. 뉴스에이드 안이슬
뉴스에이드 작성일자2018.10.05. | 48,236  view
사랑에 국경이 어디 있으랴. 말이 달라도, 문화가 달라도 사랑은 통하는 법! 

첫 만남부터 결혼 생활까지, 국제결혼 스타들의 이야기를 모아봤다.  

# 함소원♥진화

요즘 가장 큰 관심 받고 있는 국제커플 부부가 아닐까. 중국에서 의류사업을 하고 있는 연하 남편 진화와 깨 볶고 있는 함소원이다. 

부모의 반대에 부딪히기도 했던 두 사람, 넘치는 사랑 받으며 한중 양국에서 눈물과 웃음의 결혼식을 올렸다. 
첫만남부터 직진이었던 진화 덕에(?) 18살의 나이 차이와 국경을 넘어 결혼에 골인, 이제는 스케일 남다른 시부모의 적극적인 지지까지 받으며 깨볶는 중! 

# 추자현♥우효광

지난 해 가장 큰 사랑 받았던 국제결혼부부가 아닐까. 대륙 남자의 스윗함을 한국에 전파한(?) 우효광, 추자현 부부다. 

드라마 '행복시광'에 함께 출연하며 동료로 먼저 인연을 맺은 두 사람, 2015년 연애 사실을 공개 후 2017년 혼인신고, 2018년 출산까지 매해 좋은 소식을 들려주고 있다. 
알콩달콩한 모습이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지만, 국적을 불문하고 볼 수 있는 '현실 부부'의 모습도 이 부부의 매력! 

# 신주아♥사라웃 라차나쿤

결혼 후 더욱 인지도가 높아진 연예인도 있다. 기업가 2세 사라웃 라차나쿤과 결혼한 신주아다. 

태국 여행 중 지인의 소개로 만나 결혼에 골인한 두 사람. 처음엔 말도 잘 통하지 않지만 서로 태국어와 한국어를 배워가며 지금까지 알콩달콩 하고 있...지만...

역시, 여기도 현실부부! 

# 하유미♥클라렌스 입

위 세 부부의 넘치는 애정도 부럽지만, 이 부부의 '쿨함'도 부럽다. 오랜 시간 원거리 결혼생활을 한 하유미, 클라렌스 입 부부다. 

8년의 긴 원거리 연애 끝에 결혼, 그 후에도 각자 활동을 존중하며 원거리 결혼 생활을 이어가는 하유미 부부다. 


수입도 각자 관리, 스케줄도 각자 관리하지만 애정 만큼은 오랜 시간 변치 않았다. 

# 박미경♥트로이 아마도

미국인 남편 트로이 아마도와 결혼한 박미경.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는 달달하기 그지없다. 

하와이의 한 나이트클럽에서 아르바이트로 노래를 했던 박미경에게 트로이 아마도가 한 달 내내 꽃을 주며 구애를 해 인연을 맺게 됐다고. 
그때 그 사랑꾼은 여전히 박미경을 향한 애정 뿜뿜! 

# BMK♥맥시 레리 디렐

외모와 목소리는 교포 못지 않지만 영어는 토종 한국인이라는 BMK, 신기하게도 미국인과 결혼에 골인했다. 
전투기 조종사였던 맥시는 BMK와 결혼을 앞두고 아프가니스탄 발령이 예정된 상황. 맥시는 파견 대신 사랑을 선택했다.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아이돌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