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조정석이 대본도 안 받고 출연 결심한 드라마

아는 만큼 더 보인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TMI 총정리

499,19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요즘 안방극장을 울리고 웃기는 대세 드라마가 있다.

바로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이다. 

출처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드라마.

연출 : 신원호 감독
극본 : 이우정 작가
편성 : tvN 목요일 오후 9시
출연 : 조정석 전미도 정경호 김대명 유연석 김해숙 김갑수 정문성 문태유 신현빈 안은진 조이현 배현성 신도현 김준 등

꽃가루 환영

tvN ‘응답하라’ 시리즈와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성공적으로 해낸 신원호 감독과 이우정 작가의 신작이었기에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던 것이 사실.

이미 ‘슬기로운 의사생활’도 성공적인 모양새다.

시청률 10% 돌파하는 등 여러모로 호평을 얻고 있는 것.

출처tvN

종영까지 얼마 남지 않은 만큼 시청자들의 기대도 뜨거워지고 있다. 

당신이 최고

그래서 준비했다. 

알면 더 재밌는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TMI(Too Much Information)!

출처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사소한 것까지 모아봤으니, 그 매력에 더 빠져보자.

**본문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출처tvN

#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tvN 첫 목요드라마다.

# 총 12부작이다.(5월 28일 종영)

# 신원호 감독과 이우정 작가의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2017) 차기작이다.

출처tvN

# 1회 시청률은 6.3%(닐슨코리아)를 기록했다.

# 최고 시청률은 12.7%(10회)였다.

# 올해 4월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4위에 신규 진입했다.

출처tvN

# 정경호와 유연석은 신원호 감독과 두 번째 작업이다.

# 조정석과 전미도는 신원호 감독과의 작업이 처음이다.

출처tvN

# 이우정 작가는 미국드라마 ‘프렌즈’ 같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 조정석은 대본과 제목도 없이 출연을 결정했다.

출처tvN

# 조정석과 정경호는 의학 드라마가 처음이다 .

# 서울 출신 조정석과 경기도 출신 정경호의 경상도 사투리 연기를 볼 수 있다.

출처tvN

# 조정석 김대명 전미도 정경호 유연석 등 주인공 5인방은 서울대 의대 99학번이다.

# 전미도와 정경호는 부교수고, 조정석 김대명 유연석 등은 조교수다.

출처tvN

# 준완 재학 치홍 석민 등 일부 캐릭터 이름이 야구 선수들과 동일하다.(등장인물이 많은 만큼 이우정 작가가 정한 작은 설정)

# 간담췌외과는 두산 베어스, 산부인과는 한화 이글스, 흉부외과는 NC 다이노스 등 과마다 팀이 다르다.

출처tvN

# 율제병원은 대부분 세트장이다. 

# 세트장 일부는 이대서울병원에서 촬영했다.

# 신원호 감독은 병원의 리얼리티를 살리기 위해 1년 동안 준비했다.

출처tvN

# 조정석, 김대명, 전미도, 정경호, 유연석으로 구성된 밴드 이름은 ‘미도와 파라솔’이다. 

# ‘캐논’ 합주는 6~7시간 촬영 했으나, 방송 분량은 2분 정도였다.

출처tvN

# 시즌1 촬영 종료 후에도 매달 한번씩 모여 밴드 합주를 연습한다. 

# 조정석이 부른 쿨의 ‘아로하’는 음원차트 1위를 기록했다.

# 이소라 규현 조이 곽진언 권진아 등이 OST에 참여했다.

출처tvN

# 신원호 감독과의 인연으로 배우 고아라 성동일 최무성 김선영 김성균 예지원 오윤아 등이 특별출연했다.

# 개그맨 이수근과 그룹 젝스키스의 은지원은 목소리로 특별출연했다. 

출처tvN

# 매주 방송이 끝나는 대로 넷플릭스에 서비스된다.

# 시즌2를 확정했다.

출처tvN

By. 박귀임 기자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