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찬바람과 함께 늘어난 헤어스타일

By. 뉴스에이드 문수지

68,47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찬바람과 함께

갑자기 늘어난 숏컷 행렬


추울 땐 긴머리가 제일이지

라는 생각이 들다가도

숏컷 스타들에게

빠져드는 건 순식간!


뭉클


숏컷이 찰떡으로 어울리는

스타들을 보고 있으면

나도 시크해질 수 있을 것 같은

환상에 사로잡힌다.


이렇게 

숏컷의 아름다움을 전파하는

숏컷 유발자들!


한 자리에 모아봤다.



작품을 위해

머리카락을 싹둑 자른

임지연


숏컷으로 변신하니

더욱 어려보이는 미모가

빛을 발한다.



이제는 숏컷이 더 익숙한 배우

이엘


숏컷에 금발까지 더해져

이 세상 분위기는

다 가져갔다.



이주영 역시

작품을 위해 숏컷으로 변신했다.


작품이 끝난 후

애쉬 컬러 염색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배가시켰다.



드라마로 연기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레이디스 코드로 돌아온

주니!


어느날 갑자기

숏컷으로 변신한 주니는

그 누구보다

완벽한 소화력을 자랑했다.



새 영화로 돌아오며

숏컷을 선보인

정유미


정유미는

자연스러운 컷트로

특유의 매력을

가감없이 드러냈다.



김민정은

길었던 머리카락을

싹둑 자르고 나타나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소아암 환아에게

머리카락을 기증하며

숏컷으로 변신하게 된 김민정은

미모만큼이나

아름다운 마음씨를

보여줬다.


자아도취


다양한 이유로

스타일에 변신을 시도하며

찰떡같이 어울리는

숏컷의 매력을 자랑한

스타들!


가을에는

숏컷 헤어스타일 어떨까?


라디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