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하루 6끼 먹으면서 몸매 관리하는 대식가 배우

By. 뉴스에이드 강예지

121,15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독특한 몸매 관리 방법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던 스타가 있다. 

출처윤소이 인스타그램

바로 배우 윤소이다. 

출처뉴스에이드 DB

지난 2001년 패션잡지 모델로 데뷔한 윤소이. 한눈에 봐도 굉장히 길쭉길쭉한 몸매의 소유자다.


이렇게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려면 식단 조절도 굉장히 열심히 할 것만 같은데. 

출처뉴스에이드 DB

그런데 윤소이는 조금 다른 의미의 식단 조절을 한다고 밝혔다. 


몸매를 유지하기 위해 일부러 더 많이 먹는다는 것! 

출처뉴스에이드 DB

그는 지난 1월 아리랑 TV '쇼비즈코리아'와의 인터뷰에서 "다이어트를 하는 게 아니라 유지하기 위해, 빠지면 안 되기 때문에 더 먹어야 된다"고 밝혔다.


"타고나기를 근육의 질이 좋다더라. 그래서 기초대사량이 높다. 많이 먹어야 살이 찐다. 유지를 하다가 살이 쪄야 할 때는 하루에 여섯 끼를 먹어야 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완전놀라움

몸매 유지를 위해 음식을 많이 먹어야 하고, 살이 쪄야 할 때는 하루에 여섯 끼나 먹는다는 윤소이! 

실제로 윤소이의 SNS에서는 맛있는 음식을 즐기는 일상 속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다. 

친구들과 만나면 샐러드 다섯 접시 정도는 깔끔하게 흡입해버린다. 

밥을 향한 열정이 느껴지는 윤소이의 '먹방스타그램' 되시겠다.

밥주세요

뿐만 아니라 지난해 방송된 채널A '마켓인싸'에서도 윤소이가 행복하게 '먹방'을 찍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입이 먼저 마중 나가는 성게알 먹방부터, 

일본 음식점에서의 곱창전골 '혼밥' 먹방까지!

태어나 처음 접해보는 상어고기도 세상 야무지게 잘 먹는 윤소이의 모습이다. 

당신이 최고

이렇게 뭐든지 잘 먹고 맛있게 먹는 윤소이.


마음껏 먹는 것이 오히려 몸매 유지 비결이라니 그저 부러울 뿐인데. 

마쟈마쟈

부러움 유발하는 몸매를 가진 윤소이의 일상 사진을 조금 더 살펴보자. 

출처윤소이 인스타그램

워낙 길쭉하고 늘씬한 몸매를 가지고 있다 보니 긴 옷을 입어도 태가 난다. 

출처윤소이 인스타그램

이 사진에서도 긴 원피스를 입은 윤소이! 군살이라고는 전혀 찾아볼 수 없는 날씬함이다. 

출처윤소이 인스타그램

흰 티셔츠를 입고 걸터앉아 있기만 해도 이 정도다. 

출처윤소이 인스타그램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넘좋아눈물

밝은 노란색 옷도 이렇게 타고난 '모델핏'으로 가볍게 소화해준다. 

하트 세레나데

특이한 몸매관리 비법만큼이나 매력적인 윤소이. 곧 좋은 작품으로 만날 수 있길!

출처윤소이 인스타그램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