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깡' 커버 댄스 소화하는 최연소 인싸

By. 뉴스에이드 박현민

15,70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문희준-소율의 딸 잼잼이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하차한다. 1년 2개월 동안 성장을 지켜봤던 잼잼이가, 문희율로 거듭나며 프로그램을 떠나게 된 것.

출처'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24개월 잼잼이가 어느덧 37개월 희율이로 성장해 '슈돌'을 당당하게 졸업하게 됐다. 큰 아쉬움에 잼잼이의 TMI(Too Much Information)를 준비했다.

출처문희율 인스타그램

* 잼잼이가 '슈돌'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것은 지난 2019년 6월 2일. 본방송이 끝나고 말미 차회 예고편에 새 가족으로 소개됐다.


* 고지용-승재가 이날 하차했다. 전 젝스키스 멤버와 전 H.O.T. 멤버가 바통을 주고받았다.


* 잼잼이가 처음 나왔을 때는 24개월이었다. 

출처뉴스에이드 DB

* 잼잼이의 부모는 문희준과 소율로 각각 H.O.T.와 크레용팝 출신이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 2월 결혼했고, 그해 5월에 잼잼이를 낳았다.


* 문희준과 소율의 나이차는 13살.


* 속도위반 사실을 숨긴 것으로 한때 논란이 일었다. 이후 '슈돌'을 통해 혼전 임신 당시 이야기를 전하기도 했다.

포옹
(임신 소식을 듣고) 속으로는 정말 놀랐다. 겉으로는 1초의 망설임도 없이 '결혼하자'라고 했다.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너무 행복한 일이라는 걸 계속 말했다.

-문희준

* 희율의 애칭이 잼잼이다. 희율로 불리다가 '슈돌' 회차가 지나면서 자연스럽게 잼잼이로 불렸다. 문희준 가족 역시 '잼잼이네'로 굳어짐.


* 목소리가 사랑스럽다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 아빠를 굉장히 좋아한다. 아빠가 나오는 방송을 보며 '문희준 사랑해요'를 외치기도 한다.


* 아빠를 닮아 무쌍이다. 그럼에도 눈이 크고, 눈동자가 큰 편이다. 스타일도 좋고, 뿌까머리가 찰떡이다.


* 몬스터 주식회사의 부, 그리고 콩순이를 닮았다는 평도 있다.

* 초반의 다소 부정적 분위기를 잼잼이의 귀여움으로 모두 희석됐다. 랜선 이모, 삼촌을 다량 양성했다.

* 딸기우유를 좋아한다.


* 눈에 보이는 모든 것을 자신의 장난감으로 만들어버리는 능력이 있다. 이른바 '잼꾸력'.

출처KBS2

출처KBS2

* 표정 부자다.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는 엘사다.


* '미니 특공대' 볼트 삼촌도 좋아한다. 볼트 삼촌으로 변신한 배우 이지훈과 환상적인 케미를 뽐냈다.


* 아이돌 2세라서 그런지 춤에 재능이 있다. 안무 습득력이 좋은 편. 아빠 문희준에 따르면 2-3곡 정도는 기본으로 따라하는 것이 가능하다.

* 아침에 일어나 기저귀를 아빠에게 던지는 루틴이 있다. '찝찝해'라고 말까지 덧붙임. 


* 아빠와 함께 아빠가 다닌 초등학교를 방문한 적이 있다. 함께 전통시장에도 갔다.

출처KBS2

* 혼자 힘으로 외출 준비가 가능하다. 잼잼이만의 특별한 세안법도 있다.

출처KBS2

* 자동차를 좋아한다. 아빠와 함께 키즈카 동호회를 방문하기도 했다. 아빠 문희준으로부터 생애 첫 키즈카를 선물받았다. 차색은 주황.


* 파워 인싸력의 소유자. 어디를 가도 금방 친구를 사귀는 친화력이 있다.


* 아빠와 함께 기부 멘토인 션 삼촌을 만나 6주년 특집 달력 판매 수익금을 저소득층 장애 아동의 재활 치료를 돕기 위해 기부했다.

출처KBS2

* 비의 '깡' 커버 댄스도 완벽 재현했다.

* 개리의 아들인 하오와 친분이 두텁다. 하오가 '매일 그대와'를 불러주자, 이정현의 '바꿔'로 화답했다.


* '아빠가 좋아, 하오가 좋아'라는 문희준의 질문에 "하오"라고 답해 아빠를 마상에 빠지게 했다.


* '슈돌' 하차를 하며, 아빠-엄마의 리마인드 웨딩 촬영에 함께 했다.

* 조권 삼촌과 달고나 벽돌을 깨서 사이좋게 나눠먹은 추억도 있다.

* 일요일은 짜장 라면이다.

* 네살에 첫 작곡을 했다. 곡명은 '우리 모두 튼튼하게 살자'.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