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도무지 모르겠는 스타들의 나이

By. 뉴스에이드 김경주

265,82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얼굴만 봐선 언뜻 알기 힘든 스타들의 나이!


제 나이보다 훨씬 어려 보이거나 혹은 좀 더 성숙해 보이는 경우가 많다. 

마쟈마쟈

그래서 모아봤다. 쉽게 나이를 예측하기 힘든 스타들을!


출처뉴스에이드 DB

#김태리


앳된 얼굴의 소유자 김태리. 덕분에 김태리의 나이를 가늠하기란 힘들다.


특히나 2016년 개봉작인 '아가씨'로 데뷔를 한 만큼 "신인이니 나이도 어리겠지" 생각하는 사람들도 많다. 

출처제이와이드컴퍼니 공식 인스타그램
마냥 어리게 보이지만 김태리의 나이는 29살! 1990년생이다. 
깜짝이야
김태리의 나이를 생각하면 데뷔는 늦은 편. 

10대 후반, 20대 초반 데뷔하는 배우들이 많지만 김태리는 27살에 데뷔했다. 

출처제이와이드컴퍼니 공식 인스타그램

하지만 그게 무슨 상관일까.


tvN '미스터 선샤인'에서 고애신 캐릭터로 완벽 빙의한 연기력은 물론, 동안 미모까지 갖췄으니 말이다.

짱입니다요

출처뉴스에이드 DB

#김영민


tvN '나의 아저씨'로 주목받은 김영민 역시 동안 스타로 꼽힌다. 


30대 초중반으로 보이는 김영민이지만 그의 나이는 1971년생, 무려 48살!

헉 놀람

출처뉴스에이드 DB

동안 외모 때문에 생긴 웃지 못할 에피소드도 전한 바 있다.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마동석과 동갑"이라고 밝힌 그는 "영화를 함께 찍을 때 '동석아'라고 불러서 주변 분들이 버릇없다고 하시기도 했다"고 말했다.

모두 부러워하는 동안 외모지만 김영민은 콤플렉스였다고 한다.


그는 "그 나이대의 평범한 얼굴이었으면 배우로서 더 많은 역할을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선배님들이 '언젠가는 그 얼굴로 덕을 볼 날이 있을 거다'라고 말해주셨다"며 "'나의 아저씨'에서 이선균 씨보다 후배로 나오고, 좋은 역할로 많이 나오고 있다"고 밝혔다.


출처김혜성 인스타그램

#김혜성


MBC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대중에게 친숙한 김혜성도 빼놓을 수 없는 동안 스타 중 한 명이다. 


'거침없이 하이킥' 이후 시간이 많이 흘렀음에도 변함없는 앳된 외모를 자랑 중.


김혜성의 나이는 1988년생, 31살이다. 

출처김혜성 인스타그램

어딜 봐서 31살인지...


'라디오스타'에 함께 나온 최민용마저도 "그때랑 달라진 게 하나도 없다. 김혜성 혼자 '거침없이 하이킥'을 다시 찍어도 될 정도"라고 칭찬했다.


출처이수민 인스타그램

#이수민


실제 나이보다 어려 보이는 스타도 있지만, 실제 나이보다 성숙해 보이는 스타들도 있다.


그중 한 명이 바로 이수민. 최연소로 항공사 모델에 발탁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는데, 이수민은 그 비결로 자신의 '노안'을 꼽았다.

자신이 노안이라 말하는 이수민의 나이는 2001년생, 18살!


이에 그는 KBS '해피투게더'에서 "솔직히 이 얼굴이 18살은 아니지 않나"라고 말하기도 했다.

출처이수민 인스타그램

뿐만 아니라 "저한테 95년생이냐고 묻더라. 저 01년생인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출처곽동연 인스타그램

# 곽동연


성숙미를 뽐내는 스타 중엔 곽동연도 있다. 


최근 종영한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함께 출연한 차은우와 97년생 동갑인 곽동연.


하지만 차은우는 대학생으로, 곽동연은 대학 조교로 출연한 바 있다.

시무룩

출처곽동연 인스타그램

이에 대해 곽동연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제작발표회에서 "노안이 맞다. 초등학교 때부터 알고 있었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하지만 "노안이 배우로서 이점으로 작용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실제로 곽동연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연우영이라는 성숙한 선배 캐릭터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해 호평을 받았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