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가성비 넘어선 갓성비! 반전의 해외 주거여행

KBS 2TV <잠시만 빌리지>
MyLoveKBS 작성일자2019.01.04. | 4,757  view

정든 류블랴나를 떠나

슬로베니아의 핫 플레이스

블레드로 여행 속의 여행을 떠난


조정치 패밀리

새로운 보금자리가 될

이번 집은 어떨지 무척 궁금한데요

창 밖으로 보이는 이 풍경,
그림이 아니고 리얼?

알프스의 보석으로 불리는

블레드 호수와 블레드 섬

물빛이 진짜 에메랄드 같아!

좀 떠 갈까?

앗 차가워!

알프스의 만년설이 녹은 빙하호니까

엄청 차가울 수 밖에요

섬에 도착하자마자

99개의 계단의 시련

기다리고 있는데요

어린 딸과 다리 다친 아내를

부축하고 올라가면서도

미소를 잃지 않는


'상남자' 조정치의 파워!

여기가 성모마리아가 승천한 성당인데

세 번 치면 사랑이 이루어진대!

그런데 두 사람은 부부가 됐으니

이미 사랑이 이루어진 것 아닌가요?

은이가 이토록 간절히

종을 치고 싶어하는 이유는


혹시?!


#동생을_보자 #둘째원츄


블레드의 또 하나의 명소

드라마 '흑기사'의 배경이기도 한


블레드 성(BLED GLAD)

깎아지른 절벽 위에 있기에

이번엔 가파른 '오르막길' 도전!


#가수는 #노래대로_간다더니

#다음_노래는 #오르막길_말고_엘리베이터로

블레드 호수를 품은 알프스 산맥의 절경까지

한 눈에 볼 수 있는

성의 정상에서는

블레드에 오면 꼭 먹어줘야한다는

소문난 '바닐라 크림 케이크'를 맛볼 수 있는데요

유모차까지 끌고 등산하느라

당 떨어진 조정치!



한 입(X), 한 삽 뜨려는 순간

사랑이 식었네 식었어!

살짝 맛만 본거지이~!

안심하고 드시옵소서 정인마마!


#급_애교폭발 

#기미나인 #코스프레

슬로베니아의 철자

S 'LOVE' NIA에는

므흣


'러브'가 들어가 있는 만큼

곳곳에서 로맨틱 뽐뿌질이 '뿜뿜'

하트파워

조정치-정인 부부의

심장에 다시금 불을 붙인 


최강의 가심(心)비 블레드 로맨틱 투어!


오늘 밤 함께 떠나보시는 건 어떨까요?

한편,


핀란드 헬싱키에 머물고 있는

박지윤-최다인 모녀

디자인 강국! 북유럽의 예쁨(?)

구석구석 탐방하느라 여념이 없는데요

똑 소리나는 살림꾼

박지윤이 찾아낸 곳은?!

허름하고 썰렁해보인

창고같은 입구를 지나면

쨔잔!

신품같은 중고품들이 즐비한

혜자 중고마켓이 딱!

평소엔 엄두가 안나는 값비싼

북유럽 식기들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살 수 있다는 설렘에


욕망 리미트 해제!

요리 봐도

조리 봐도

통째로 들고 가고픈

욕망이 꿈틀 꿈틀


#욕망아줌마 #판도라의_상자

그냥 다 가져가면 안되나?
그냥다사버리자

이때 그녀의 '감정안'을 발동시킨

득템의 기운이 꿈틀?!

이건 운명이야!

대체 얼마나 진귀한 물건이길래

이렇게 깜짝 놀란 걸까요?

최고의 가성비 쇼핑에

정신줄을 놓아버린

욕망모녀 박지윤-최다인


과연 그녀들의 마음에 쏙 드는

운명같은 물건을 만날 수 있을까요?

택배가 좋아
에이, 발리를 빼먹고
'가성비'를 논하시면 안되죠!!

꼼꼼하게 영수증을 살펴보면서

발리 체류 비용 중간 점검에 들어간


김형규-김민재 부자

한 그릇에 2000원

특급 혜자 '나시고랭'

둘이서 배터지게 먹어도

한 달 식비가 20만원이 채 안되는

극강의 가성비!



넘좋아눈물

여기에

김형규가 '발리 살아보기'강추하는

또 다른 특급 혜자 이유들이 넘쳐난다고 하네요

너무멋지다
가성비의 발리
따라 올테면 따라와 봐!

많은 추억을 선사했던 해변가 집을 떠나


발리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하기위해

또 다른 모험을 떠나는 김형규부자

과연 두 사람이 머물게 될

새로운 곳에서는 어떤 놀라운

일들이 기다리고 있을까요? 

하트 세레나데

한국에서보다 저렴하고 합리적인

가성비 뿐만 아니라


심장이 다시 뛰게 만드는 놀라운

가심비까지 

그야말로


'갓성비' 넘치는

생애 첫 해외 주거여행

야호

오늘 밤 안방에서

바로 출발합니다!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아이돌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