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첩

17년 전 날 버린 엄마가 내 남친의...

※오늘 연참 눈물 비상※

186,49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늘 연참...

냉혈한 에디터마저 사무실에서

눈물 흘리는 직장인 만듦

(휴지 필수 방송 다시보기 필수)


부모님의 이혼으로

외할머니 손에 자란 고민녀,

할머니마저 돌아가시고

유골함 품에 안고 가던 중...


(아니 뛰어든 건 아닌데요)

위험한 고민녀를 구해준

어떤 남자


설상가상 알바 사기까지 당해

못 마시는 술 마시던 찰나,

생명의 은인(?) 재등장ㅋㅋ


자연스럽게 합석

그래.. 맘대로 해라

같이 술을 마시게 되는데


필름 끊긴 고민녀

집에 데려다주고

서프라이즈까지??


스킬 미침ㅋ

집반찬 조공

연락할 수 밖에 없게되고


고마운 건 고마운 거고

왜 이래요? 했더니

역시나 노후진 직진남

두리번

닫혔던 고민녀의 마음...
과연 열렸을까?


♥삐빅- 열렸습니다♥


마음속 허전함

1000% 완충해주는 남친


게다가

가족이 되어주고 싶다며...

프러포즈까지ㅠㅠ


포옹

그렇게 결혼을 약속하고,
남친 어머니 식당에 간 둘


그런데

서로 보자마자 충격에 휩싸임

왜???


17년 전 고민녀와

의절한 친어머니

남친의 새어머니였음...

(피는 안 섞임)


친딸을 만났지만

안부보다는

모진 말만 쏴대는 친엄마



모든 진실이 밝혀지고

애써 웃으며

마지막 데이트를 함ㅠㅠ...


"우린 더 이상 안돼"

사랑하지만

헤어질 수밖에 없는ㅠㅠ


모든 걸 잊기 위해

떠나려는 고민녀 앞에

등장한 사람은?


아드님은 알아서 하세요

끝까지 맘에 대못 박네ㅠ

아 진심ㅠ


그 순간,

남친이 등장하고

고민녀를 선택하겠다는데...


부모와 이별하는 상처

누구보다 더 잘 아는 고민녀

너무 사랑해서 더 상처받는 둘


고민녀의 기구한 사연에

나도 울고

스튜디오도 울고

눈물 때문에 지금 한강 넘쳤음


이 사연 어떻게 하냐ㅠㅠㅠ

투표하기

투표 폼
1:1투표 VS

    그나마 3개월이라는 짧은 기간이
    이별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
    사랑을 더 이어갔을 때 받을
    더 큰 상처보다 지금 아픈 게 낫다.

    - 한혜진 입장 -

    장기적으로 봤을 때
    고민녀에게 상처만 커진다.
    마음이 너무 아프겠지만...
    새 출발 하는 게 맞다.

    - 서장훈 입장 -

    고민녀 인생의 큰 주제가
    '외로움', '버려짐'이었을 것 같다.
    결국, 이를 해결하지 못한다면
    영원히 굴레에 빠져버린다.
    자신을 위해서라도 벗어나자.

    - 곽정은 입장 -

    아무리 생각해도 답이 없다.
    불타고 있는 3개월이라
    결단력 있는 것처럼 보일 수도...
    남자만 믿고 행동하기엔 너무 위험!

    - 주우재 입장 -

    '난 왜 이러지?'
    라는 자책은 절대 하지 마라.
    위로 받는 것도 중요하지만
    나 자신을 위로하는 것도 중요하다.
    이 악연은 끊어내도록 하자.

    - 김숙 입장 -

    제작ㅣ박연어

    CATCHUPcreative

    작성자 정보

    케첩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