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마이컬러랩

2020트렌드 컬러는 민트? 블루?

트렌드 컬러에 대한 궁금증을 담은 컬러이야기

6,92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매년 찬바람이 불어오기 시작하면 들려오는 내년 트렌드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그중에서 많은 분들이 특히 패션뷰티와 밀접한 컬러 트렌드(Color Trend)에 관심을 갖죠. 2020컬러 트렌드 컬러를 알고 계시나요?  

연말파티에 무슨색 컬러옷을 입을꺼야?

패션리더
패션리더
당근 블루 아니야? 내년 유행색 클래식 블루라던데?
그래?? 블루야? 나 민트로 알고 있는데. 밝은 파스텔톤 그린색 같던데??
패션리더
패션리더
무슨말이야? 옷사러 갔더니 언니가 내년 유행색 블루라고 옷도 골라줬어!!

으아아악
헉! 뭐지? 난 민트색 티셔츠도 이미 샀는데!! 안어울리지만ㅠㅠ
패션리더
패션리더
응? 두 가지 색이 다 유행인가?? 내가 좀 찾아볼게!
패션리더
패션리더
야근중
2020트렌드 컬러는 민트 or 블루?

트렌드에 매우 민감하신 분들은 올해 하반기에 벌써 내년 유행색을 보셨을 거에요. 그린계통의 민트로 알고 계시나요? 11월까지 2020 컬러 트렌드를 민트나 그린계통으로 알고 계시던 분들이 많을 거에요.  그런데 12월부터 갑자기 블루 이야기가 나와서 뭐가 맞는건지 혼동되나요? 클래식 블루보다 먼저 발표된 트렌드 컬러는 네오 민트가 맞습니다. 클래식 블루는 12월에 발표되었구요. 트렌드 컬러가 이렇게 엇갈리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럼 왜 두 가지 색으로 갈리는지 그 이유를 알아볼까요? 

2020년 네오민트로 미래를 느껴보세요.

네오 민트는 미래지향적인 분위기와 유토피아적인 긍정의 이미지를 포함한 컬러입니다.

네오 민트는 이미 지난 9월에 발표된 트렌드 컬러로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실거에요. 민트 컬러 트렌드를 예측한 기관은 WGSN(Worth Global Style Network)이라는 가장 권위 있는 글로벌 트렌드 조사기관 중의 한 곳입니다. 트렌드 컬러의 선정을 위해서 사람들과 패션을 직접 관찰하여 데이터를 모으기도 하고, 사회의 흐름, 소셜 미디어나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이를 종합하여 컬러를 선정합니다. 

2020년에는 꿈같던 기술이 현실로 나타나는 해가 될 것입니다. 그러한 미래의 이미지를 담은 컬러가 네오민트입니다.

출처mycolorlab
2020 올해의 컬러 클래식 블루

시대를 초월한 청색인 클래식 블루는 심플함이 돋보이며, 해 질 무렵의 어둑한 하늘을 암시하는 컬러는 새로운 시대로 접어들면서 안정적인 기반을 만들고자 하는 우리의 염원을 보여준다.-PANTON

클래식 블루(Classic Blue 19-4052)는  ‘올해의 컬러’를 선정해서 발표해온 미국의 색채연구소 팬톤(PANTON)에서 지정한 컬러입니다. 아마도 한국사람들에게는 WGSN보다는 PANTON이 더 익숙할 거에요. 특히 디자이너들에게는 PANTON 컬러칩이 매우 익숙할 정도로 널리 사용되고 있습니다. 팬톤사는 트렌드 컬러를 선정하기위해 색채 전문가들이 세계 각국의 문화를 살피고, 산업, 예술, 패션, 디자인, 여행 뿐만 아니라 라이프 스타일까지 분석하여 선정하게 됩니다.  


클래식 블루는 새로움 앞에서 불안감을 느낄 수 있는 많은 사람들에게 안정과 평화를 가져다 주고 열린마음으로 소통할 수 있는 에너지를 전달해 줍니다.

출처mycolorlab

트렌드 컬러는 현재의 흐름을 분석하고 미래를 예측하여 발표하는 컬러입니다. 트렌드를 예측하고 발표하는 기관의 관점의 차이에서 컬러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WGSN은 대표 컬러 선정시에 미래와 변화에 초점을 맞춘 것으로 보여집니다. PANTON도 변화와 새로움에 초점을 공통적으로 맞추었는데 조금더 나아가 그 변화에서 느낄수 있는 편안한 감성에 집중하여 컬러를 바라보고 선정한 흔적이 보이네요. 


민트와 블루 중에서 아무래도 한국사람들이 무난하게 사용할 컬러는 블루가 압도적으로 유행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왜냐하면 민트는 옷으로 소화하기에는 한국사람들이 조금 부담스러워 할 수 있는 컬러로 보여지기 때문이에요. 반면 민트컬러의 인테리어 소품이나 액세서리 홍수가 예상되기도 하네요.  한 가지 중요한 건 트렌드라고 해서 무분별하게 컬러를 소비하면 안되겠지요? 유행에 좌지우지 하기 보다 나에게 필요한 컬러를 잘 알고 활용하는 지혜도 필요합니다. 


자! 이제 컬러 트렌드의 색알못 궁금증을 좀 해결하셨나요? 내년의 트렌드 컬러는 이 두가지 컬러외에도 팔렛트가 다양하답니다. 다른 컬러 이야기들도 기대해 주세요.  

작성자 정보

마이컬러랩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