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무신사

래퍼 뱃사공의 옷장을 털어보자!

화제의 래퍼 리짓군즈의 뱃사공! 그의 옷장엔 어떤 아이템이 있을까?

6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한국 힙합씬에서 독특한 컨셉과 뛰어난 음악성으로 큰 사랑을 받는 그룹 '리짓군즈'. 


그중 유독 뛰어난 패션 감각을 보여주는 벳사공이란 멤버가 있습니다. 요즘 옷잘러 사이에서 유명한 인물! 


패션 감각을 인정받아 국내 유명 브랜드 크리틱(CRITIC)과 컬래버레이션을 성사시키기도 했죠. 


힙합 씬, 예능 씬도 모자라 패션 씬도 장악한 뱃사공. 그의 옷장을 한번 살펴봅시다.

  

라이언 부릉


옷장을 살펴보기 전, 본인이 직접 옷을 잘 입는다고 밝힌 뱃사공! 평소 빈티지 아이템으로 멋을 내는 걸 좋아한다고 하네요.


어떤 아이템이 있을지 점점 기대가 커집니다.



처음으로 소개해준 아이템은 푸부(FUBU)의 패딩 재킷! 지금은 보기 드문 브랜드죠. 앞면에 레이싱 재킷 같은 디자인이 참 매력적입니다. 


이 녀석은 중고장터에서 택포(택배비 포함) 3만 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에 구매했다고 하네요.


슬라이드를 넘겨주세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이외에도 15년 전 구입한 밀리터리 M65 빈티지 재킷, 조니 뎁도 입은 웨스턴 재킷, 코듀로이 소재가 섞인 패딩 베스트 등 득템한 빈티지 아이템을 선보였습니다.



빈티지 아이템을 찾는 취미를 가진 뱃사공. 그가 좋은 빈티지 아이템을 찾는 비법을 알려줬는데요.


답은 바로 시장조사! 전문 용어로는 디깅이죠. 언제 어디서 좋은 물건이 출품될지 모르니 꾸준히 살펴야 합니다. 


힘들고 귀찮지만 이게 가장 좋고 확실한 방법. 뱃사공 역시 항상 매의 눈으로 중고 장터와 빈티지 스토어를 확인한다고 합니다.



빈티지를 사랑하는 뱃사공이지만, 물론 브랜드도 섞어 입습니다. 뱃사공이 이날 보여준 브랜드 아이템은 바로 크리틱의 유틸리티 재킷입니다.


요즘 날씨에 쓰기 좋은 패션 아이템인 비니와 함께 매칭! 정말 찰떡궁합 그 자체입니다.


사실 뱃사공은 크리틱과 협업을 한 이력을 가졌는데요. 


비록 지난 협업이지만, 마초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뱃사공 X 크리틱 룩북은 아래 링크에서 볼 수 있습니다.


화면을 클릭해주세요.


그의 옷장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아이템은 바로 선글라스! 명품 브랜드 베르사체 빈티지 부터 디스이즈네버댓까지 다양한 선글라스를 소장 중입니다.


특히 디스이즈네버댓 처럼 독특한 프레임을 가진 선글라스를 좋아한다고. 


그가 선글라스에 집착하는 이유는 바로 분위기 때문. 마초적인 음악을 하는 뱃사공에게 선글라스는 분위기를 잡아주는 필수 아이템이죠! 


그가 일반 안경을 쓰면 어떤 얼굴로 변신할까요? 사진을 눌러 확인해보세요. 깜짝 놀라실 겁니다.



옷 구경을 마치고 이제 신발장으로 넘어왔습니다. 뱃사공의 실제 발은 260mm이지만, 보통 280mm 정도를 신는다고 하네요.


신발이 커야 전체적인 실루엣이 이쁘다는 게 그의 패션 철학. 


학창 시절 억지로 작은 사이즈의 신발을 신고 다니다 내성 발톱이 생긴 뒤 이 사실을 깨달았다고 합니다.



요즘 스니커즈 시장을 주름잡은 나이키 덩크 스니커즈를 두족이나 가지고 있는 뱃사공. 이 스니커즈들은 전부 중고장터에서 구매한 아이템이라고 합니다.


그는 스니커즈뿐만 아니라 클리퍼도 좋아하는데요. 


그중 가장 좋아하는 건 헬로헬 클리퍼! 활용도가 좋아 자주 신는다고 합니다. 가격도 합리적인 편. 


무신사 스토어에서 뱃사공이 신은 헬로헬 클리퍼와 슈레이스 홀만 다른 버전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패션에 대한 자부심과 열정이 대단한 뱃사공의 옷장 탐방은 여기서 끝!


아래 영상 링크를 클릭하면 그가 알려주는 빈티지 맛집 스토어, 옷 잘 입은 동료 래퍼 소개 등 더 많은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