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카카오뮤직

4년 만에 돌아온 원조 센언니 케샤

어디선가 한번은 꼭 들어본 팝송의 주인공

32,1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모두가 한번은 들어봤다는 그 노래, 케샤의 'Tik Tok'

2009년에 나온 케샤의 데뷔곡 'Tik Tok'은 신인이었던 케샤에게 엄청난 인기를 얻게 해준 곡이야. 당시 국내에서도 소녀시대, f(x)가 커버 곡으로 부르기도 했고, 파티가 있는 곳이라면 이 노래가 항상 함께했지.

음악듣기는 모바일에서만 가능합니다.
케샤의 데뷔 앨범은 수록곡의 인기도 대단했어

'Take It Off'와 3OH!3(쓰리오쓰리)가 피처링한 'Blah Blah Blah'도 타이틀곡 만큼이나 인기가 많았어. 이로써 케샤는 데뷔 앨범으로 빌보드를 휩쓸며 월드 스타가 될 수 있었지.

하.지.만.

이렇게 잘 나갔던 케샤는
4년간의 공백기를 맞이하게 되었어.

그녀를 스타로 만들어준 데뷔 앨범
프로듀서와의 법정 공방 때문이었지.

오랫동안 힘든 시간을 보낸 그녀는

출처Passion of the Weiss
4년 만에 3집 [Rainbow]로 컴백

4년이 지나서 14곡의 알찬 앨범을 들고 돌아왔어. 타이틀 곡이 무려 4곡이야!

이름도 'Ke$ha'에서 달러 사인($)을 뺀 'Kesha'로 바꿔서 말이지. 인터뷰에 의하면 당시 자신이 표면적으로 강한척했던 것은 다 허위였고 달러 사인 역시 그것의 일부였다고 해.

출처Kesha - Woman 뮤직비디오 캡처

이름도 바꾸고, 무엇보다 힘든 시간을 견뎌온 그녀의 변화가 약간은 달라진 음악 스타일에서 느낄 수 있을 거야. 

케샤의 이번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새 앨범 전곡 한 번 들어봐


↓앨범듣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