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눈에 띄는 칼로리가 빼기도 좋다

프로필 사진
머슬앤피트니스 작성일자2018.08.17. | 10,855 읽음

최근 발표된 두 개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당신이 주문한 볶음 요리의 칼로리를 눈으로 확인하면 영양소를 균형 있게 섭취하는 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다른 음식에 있어서도 더욱 건강한 선택을 할 수 있다. 소비자와 판매자에게 칼로리를 확인하게 했을 때의 효과에 관한 200개 이상의 연구를 메타 분석한 결과, 호주 연구진은 메뉴에 칼로리가 함께 표기되어 있는 경우 여성은 평균적으로 60칼로리 더 적게 섭취한다는 것을 밝혀냈다(비만인 사람의 경우 83칼로리 적게 섭취했다.)


또한 거의 762,000개에 달하는 식당 후기들을 연구한 결과, 식당측이 칼로리 정보를 명시한 경우 더 많은 고객들이 온라인에서 그들이 즐기는 음식의 영양학적 이점에 대해 이야기하는 경향을 보였다. 이 같은 현상은 고소득층이 사는 지역에만 국한되지 않는다. 저소득층이 주로 거주하는 지역에서도 칼로리를 표기한 경우 더 건강한 식사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당신의 성공적인 다이어트를 위한 지름길


다이어트의 방향을 상실했는가? 공인 영양사를 찾아가 다량영양소 및 각종 영양소를 제대로 섭취하는 방법에 대해 물어보면 된다. 그러나 문제가 있다. 우리 주변에서 저명한 영양사를 그렇게 쉽게 찾을 수 있지는 않다는 것이다. 찾았다 해도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을 수도 있다. 그래서 우리는 새로운 대안을 찾았다.


바로 ‘에듀플레이티드(Eduplated)’ 어플을 활용하는 것이다. 이 어플은 일대일 맞춤형 조언, 영양 섭취 전략, 식사 계획을 제공하는 영양사를 사용자에게 매칭해준다. 가격도 무척 합리적이다. 한 달에 약 10만 원을 지불하면 모든 옵션을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고, 5만 원을 지불하면 2주에 한 번씩 공인 영양사와 연락할 수 있다. 100여 명 이상의 공인 영양사가 프로그램에 등록되어 활동하고 있다.

고기다! 고기가 나타났다!


마트에서 고기를 살 때 당신은 그 고기가 얼마 동안 진열대에 놓여 있었는지 알 길이 없다. 농장에서 출발해 당신의 냉장고에 도착할 때까지 몇 주나 걸렸을지도 모른다. ‘제이콘 프레시’로 가 보자. 제이콘 프레시는 특별한 식료품점으로, 자연 방목 닭 가슴살, 기름기 적은 간 소고기, 자연산 연어, 랍스터 꼬리 등 다양한 식료품을 공급자로부터 각 지역의 특정 장소로 바로 배송한다.


운전 한 번 하고, 트렁크를 열고, 당신의 저녁 식사용 버거로 바뀌길 고대하고 있는 소고기를 싣자. 멤버십이나 추가 배송 비용은 필요하지 않으며, 가격은 일반 마트에서 구입하는 것보다 25~50%가량 낮다. 기본적으로 대량 구매이기 때문이다. 현재 40 개의 트럭이 미국 전역 1000여 개의 장소를 돌고 있다. 

 

늦은 밤 야식의 유혹을 뿌리치자


야식을 끊어야 할 이유가 하나 더 생겼다. 최근 학술지 〈실험 생리학〉에 실린 한 연구에 따르면, 생쥐가 휴식 주기가 시작될 때(수면에 들어가야 할 때) 먹이를 섭취할 경우, 활동 주기가 시작될 때 먹이를 섭취한 경우와 비교했을 때 중성지방의 수치가 월등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혈중 지방의 수치가 높아지면 심장 질환 및 당뇨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 그저 야식 섭취로 인해 살찌는 것 이상의 위험이 발생한다는 것이다.

슈퍼 그린 스무디 직접 만들어 먹자!


당신의 몸에 채소를 보충하고 싶은가? 스무디킹의 깨끗한 초록빛 음료를 집에서 직접 만들어보자. 이 스무디는 항산화물질과 섬유질로 가득하며, 1인분(567그램)당 120칼로리밖에 안된다.



만들어 볼까요?


스무디 1잔(567g)


•시금치 ½컵


•신선한 파인애플 ½컵


•깍둑썰기 한 당근 ¼컵


•다진 케일 ¼컵


•신선한 생강 작은 것, 껍질 깐다


•감미료 2인분


•녹색 사과(또는 다른 과일) 주스 ½컵


•얼음 ½컵


1인분당 영양 정보: 칼로리 120, 지방 0g, 탄수화물 29g, 당분 21g, 섬유질 3g, 단백질 2g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커피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