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책 읽는 1분

학창 시절 제일 싫어했던 친구를 만났을 때

내 삶을 지옥으로 만들었던 그 애.

1,38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시는 기억에, 기억은 뼈에 처박혀 산다."
“모든 소녀들이 고마워할 단 하나의 시집”이라는 평을 얻기도 한 이르사 데일리워드의 책이 한국 독자에게도 소개된다. <캡틴 마블>의 브리 라슨이 추천한 시적 자서전.


클릭시 해당 도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작성자 정보

책 읽는 1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