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월간 디자인

파리의 과거와 현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전시

매그넘 인 파리

1,64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파리지앵, 예술과 문화의 도시. 프랑스 파리의 과거와 현재를 담은 사진전을 곧 국내에서도 만날 수 있습니다. 매그넘 포토스 40명의 작가가 직접 담은 작품 267점과 122컷의 사진으로 구성된 영상자료를 통해 파리의 역사와 공간을 다양한 스펙트럼으로 보여줄 예정입니다.

-
문화콘텐츠 전문기업 가우디움어소시에이츠가 주최하는 <매그넘 인 파리> 는 세계 최고의 보도 사진가 그룹인 매그넘 포토스의 소속 작가 40명의 사진을 통해 파리의 역사와 공간을 조망해보는 파리 사진전이다. 2017~2018년 <색채의 황홀: 마리 로랑생> 특별전에 이어 가우디움어소시에이츠의 파리 시리즈 2탄으로 기획된 이번 전시는 2014년 파리 시청(오텔 드 빌, Hotel De Ville)에서 선보여 파리지앵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파리는 세계 최초로 사진을 발명한 사람으로 기록된 프랑스의 오페라 무대 예술가 루이스 자크망테 다게르가 <탕플 대로(the Boulevard du Temple)>라는 첫 번째 사진 작품을 남긴 도시이자 사진술의 발명에 맞서 인상화 화가들이 자신들만의 새로운 회화 기법을 발전시킨 역사적 장소였다.

이번 전시는 이런 파리를 세계 사진사에 휘황한 이름을 남긴 앙리 카르티에 브레송, 로버트 카파, 마크 리부를 비롯해 엘리어트 어윗, 마틴 파 등 세계적인 사진작가 40명의 사진 작품 267점과 122컷의 사진으로 구성된 영상 자료를 통해 바라본다. 또 파리 관련 고서 및 지도, 일러스트 32점이 출품되어 1800년대 근대 수도로서 파리의 위상을 살펴볼 수 있는 ‘살롱 드 파리’도 조성됐다. 이번 전시는 시인, 작곡가, 공예가, 영화 감독, 시각 디자이너, 조향사 등이 참여한 ‘아티스트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통해 ‘예술의 수도’ 파리의 모습을 다양한 스펙트럼을 통해서 보여준다.



전시기간ㅣ2019.09.25(수) ~ 2020.02.09(일)

전시장소ㅣ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제1전시실, 제2전시실, 제3전시실

전시 세부내용 확인하기

https://magnuminparis.modoo.at/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