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월간 오디오

ATC의 문호를 활짝 연 매력적인 시스템

ATC SCM12 Pro Passive/P1 Pro · CDA2 MK2

88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하이엔드의 대명사나 다름없는 ATC에서 가장 대중적인 매칭이 등장했다. 스피커뿐 아니라 파워 앰프와 CD 플레이어까지 마치 컴포넌트나 다름없는 세트 플레이어 제품이다. 가격이 비싸서 함부로 접근하기 어려웠던 ATC의 문호를 개방하는 작품이다.


몇 해 전부터 빈티지 아날로그를 알아보느라 유튜브 뒤적이는 취미가 생겼는데, 새삼스럽게 놀라운 점을 하나 발견했다. 빈티지 카트리지 사용기를 찾는 사람들은 대부분 아날로그 골수분자들로, 말하자면 오디오의 정통 보수파일 것이다. 테스트에 사용하는 곡목도 당연히 클래식 일변도의 취향일 터인데, 그들이 기기를 작동하면서 들려주는 곡은 놀랍게도 열이면 열, 하나같이 하드록 계열의 보컬이다. 강한 기타 선율, 그리고 고역이 강조되는 요란한 노래들이다. 클래식을 들려주는 사람은 전혀 없다고 해도 된다. 카트리지를 떠나 앰프, 스피커도 모두 마찬가지. 아날로그 애호가들이 이렇게 록을 좋아한다는 사실과 리뷰를 하면서 서슴지 않고 그런 곡들을 사용한다는 점에서 다소 충격을 받았다.


허세가 상당히 작용하는 취미의 세계인 탓이 크지만, 우리나라는 물론 일본도 그렇고, 적어도 오디오 리뷰를 한다면 열이면 열 모두 클래식 곡으로 테스트한다. 고가의 하이엔드뿐 아니라 염가 기종의 리뷰도 어김없이 그렇다. 물론 섬세함, 치밀함, 초고역 및 초저역 테스트를 위해 그럴 수밖에 없지만, 이제 우리도 슬슬 트로트 곡이 잘 나오는 오디오도 좀 추천해야 하지 않을까. 요즘 우리나라는 바야흐로 트로트 열풍이 불고 있다.

시청기는 트로트도 고급 음악이라는 것을 실감하게 하는 측면에서 아주 이상적인 시스템이다. 묵직하면서도 음영이 강하고, 그러면서도 맑기 짝이 없는 ATC 사운드가 가감 없이 들려 나오는 스피커. 그리고 이 스피커에 맞춤처럼 잘 어울리는 최적화되어 있는 파워 앰프, 그것을 조정하는 역시 최적화되어 있는 CD 겸용 프리앰프.


이 스피커는 ATC가 작정하고 만들어 낸 모델답게 프로용 버전 중 가장 합리적인 가격으로 승부수를 던지고 있으며, 피로도 없이 장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한 스튜디오용이다. 미드·베이스 드라이버로 전통의 끈적끈적한 6인치 SB50-150CLD를 장착하고 있다. 트위터는 신형 듀얼 서스펜션 구조의 1인치 소프트 돔 트위터 SH25-76을 사용, 높은 음압 레벨이 특징이다. 네트워크부도 신설계했으며, 스피커의 외관은 스튜디오 용도에 걸맞게 스크래치 방지의 블랙 텍스처 마감이고 프로용답게 전면 그릴은 배제했다.


SCM12 Pro를 위해 최적화되어 있는 전용 앰프인 P1 Pro는 P2 Pro를 기반으로 출력을 낮추어 제작되었지만 어떤 스피커를 물려도 출력 부족은 없다. 그리고 전면 패널로 12.7mm 두께의 곡면 알루미늄을 적용해 유연함을 강조하고 있고, 대형 히트 싱크를 측면 내부에 장착하는 등 전체적으로 멋을 부리지 않은 디자인으로 우직하기 짝이 없고 성실, 부지런한 남성상이다. AB급 증폭 방식으로 8Ω에서 150W의 출력을 내며, 아날로그 파워 앰프로는 보기 드물게 0.002% 이상의 낮은 토털 하모닉 디스토션과 115dB 이상의 뛰어난 신호 대 잡음비를 갖추고 있다. 

CD 플레이어는 이전에 출시된 오리지널 기종을 업그레이드한 것이다. 개정된 핵심은 아사히 카세이의 32비트 DAC로 교체된 것이며, USB B 입력으로 PCM은 32비트/384kHz, DSD는 256까지 고해상도 파일을 재생할 수 있고, 코액셜, 옵티컬 디지털 입력도 갖추고 있다. 또한 RCA, 3.5mm 아날로그 입력과 XLR, RCA 아날로그 출력을 갖추고 있는 프리앰프이며 전용 헤드폰 증폭기도 내장되어 있다. 입·출력부의 아날로그 회로는 풀 디스크리트 타입으로 구성했고, 더 강력한 전원 공급 장치가 적용되어 있다.


이 매칭 시스템은 그래도 아직 가격 수준이 만만치 않지만 품위 있는 트로트에서부터 복잡한 클래식 곡의 재생까지 여유롭게 아우를 수 있는 듬직한 우량 기종의 등장이다. 어떤 장르에서든 약점이 별로 없다. 흥미 있는 매칭이다(김남).


수입원 (주)다미노 (02)719-5757

P1 Pro

가격 480만원

실효 출력 150W(8Ω) 주파수 응답 2Hz-400kHz(-3dB) S/N비 115dB 이상 크로스토크 100dB 이상 THD 0.002% 이상 입력 감도 2V 입력 임피던스 10㏀ 크기(WHD) 48.2×14.1×36.5cm 무게 20kg

CDA2 MK2

가격 610만원

디지털 입력 Coaxial×1, Optical×1, USB B×1 지원 PCM 32비트/384kHz, DSD 64/128/256 아날로그 입력 RCA×2, 3.5mm Aux 아날로그 출력 RCA×1, XLR×1 헤드폰 출력 지원 디스토션 0.0008% 이하(프리앰프), 0.001% 이하(DAC) S/N비 96dB 이상 출력 전압 18.4V(XLR), 9.2V(RCA) 크기(WHD) 44.5×9×33cm 무게 7kg

SCM12 Pro Passive

가격 290만원

구성 2웨이 2스피커 인클로저 밀폐형 사용유닛 우퍼 15cm, 트위터 2.5cm 재생주파수대역 80Hz-16kHz(±2dB) 크로스오버 주파수 2.2kHz 임피던스 8Ω 권장 앰프 출력 75-300W 크기(WHD) 23.8×40×23.5cm 무게 11kg

해시태그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