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머니플러스

노후 디스트레스, 유스트레스로 바꾸는 기술

편안한 노후를 위한 계획

9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정년을 앞둔 부부에게 뭘 할지 물으면 농담 반 진담 반

“치킨집이나 해야지”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실상은? 

● 자영업자 27.5% 폐업을 경험

<자료 : KB경영연구소(2019), ‘KB 자영업 보고서’>


● 노후 준비 안 된 베이비부머(1955~1963년생) 은퇴자 생활고로 연체율 증가 

: 2019년 신규 연체자 증가율 70대 이상 24.7%, 60대 24.3%


<자료 : 김선동의원실 금융감독원 업권별 제출자료취합자료(2019) ‘금융업권별 금융채무연체자 현황’>

노후생활을 힘들게 하는 ‘디스트레스(Distress)’는 

미리 대비하면 줄일 수 있다.

디스트레스를 긍정적인 힘이 되는 ‘유스트레스(Eustress)’로 바꾸는 방법은 어떤 게 있을까?

출처@PICNIC-Foto-Soest
“유스트레스로 바꾸는 노후계획”

 Step 1 필요자금 산출 방법

  • 생활비, 보험료 등 고정비를 월별, 연도별 합산 계산
  • 여행, 외식, 취미생활, 공연 관람 등 꿈꾸던 노후 여가생활에 필요한 비용 계산
  • 부모님 용돈 및 병원비, 자녀학자금, 결혼비용, 손자 손녀 용돈 등 가족을 위한 비용계산
  • 개인연금, 부동산 임대소득 등 은퇴 후 매월 예상 소득 합산

출처@Free-Photos

Step 2 노후에 하고 싶은 꿈 설계

  • 원하던 직업 성취를 위한 준비
  • 평소 그리던 주거환경 설계
  • 봉사활동 등을 통한 삶의 보람 성취

소득이 있을 때 보험가입 등 금융상품에 가입해 건강 리스크와 은퇴에 따른 소득절벽에 미리 대비한다면, 은퇴 후 경제적 부담과 정신적 스트레스를 모두 줄일 수 있다.


참고 『부자의 프레임』 (질 슐레진더)

조경아 기자

※ 머니플러스 2020년 6월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저작권자ⓒ 재테크 전문지 머니플러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작성자 정보

머니플러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