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뭐니

말레이시아인 사로잡은 신세계 '대박라면', 비결은 이것!

26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신세계푸드가 말레이시아에서 판매 중인 ‘대박라면’은 현지 젊은 층에게 인기를 끌며 유튜브 등 SNS를 통해 인기가 확산되고 있다. 유튜브 방송 모습. /사진=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의 ‘대박라면’이 말레이시아에서 대박을 기록하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20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글로벌 할랄푸드 시장 공략을 위해 말레이시아에 출시한 ‘대박라면’의 누적 판매량이 1000만개를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품목별로는 2018년 3월 ‘대박라면’ 론칭시 첫 선을 보인 ‘대박 김치찌개’와 ‘대박 양념치킨’ 등 2종이 400만개, 지난해 3월 전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 중 하나로 불리는 부트 졸로키아를 넣어 출시한 ‘대박 고스트 페퍼’는 500만개, 지난해 10월 중남미 매운맛 고추인 하바네로를 활용해 출시한 ‘대박 하바네로 김치찌개’와 ‘대박 하바네로 스파이시 치킨’ 등 2종이 140만개로 지난달까지 총 1040만개의 판매실적을 거뒀습니다.

말레이시아는 지난 2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국가차원의 강력한 이동제한 조치로 생필품, 가공식품 등의 소비가 부진한 상황에서도 ‘대박라면’은 매달 20만개 이상 판매량을 이어갈 정도로 호응을 얻었습니다.

특히 ‘대박라면’의 가격은 4.2~5.8링깃(1184원~1635원)으로 말레이시아 현지에서 판매되는 일반 라면에 비해 2~3배 높은 가격임에도 불구하고 인기를 끌었죠.

신세계푸드 측은 말레이시아 젊은 층에서 ‘대박라면’의 강하고 중독성 있는 한국식 매운맛이 호평을 얻으며 SNS를 통해 입소문이 확산된 점과 말레이시아의 자킴(JAKIM) 할랄인증을 받아 국민 대다수를 차지하는 무슬림들에게 신뢰감을 높인 점을 인기요인으로 분석했습니다.

글로벌 3대 할랄인증으로는 ▲말레이시아 '자킴(JAKIM)' ▲인도네시아 '무이(MUI)' ▲싱가포르 '무이스(MUIS)'가 있으며 그 가운데 자킴이 최고 권위로 인정 받습니다.

신세계푸드는 말레이시아에서 ‘대박라면’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세븐일레븐에서 독점 판매해 온 ‘대박 고스트 페퍼’의 판매처를 대형마트로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또 히어로(HERO), 이온(AEON), 엔에스케이(NSK) 등 현지 대형마트 7곳에서 판매 중인 ‘대박 하바네로 김치찌개’, ‘대박 하바네로 스파이시 치킨’ 등 2종의 판촉활동과 온라인 마케팅을 강화한다는 방침입니다.

이와 함께 말레이시아에서 생산해 중국, 싱가포르, 태국 등 6국가에 수출했던 국가도 올해 상반기 홍콩, 필리핀, 베트남 등 3곳을 확대했고, 하반기에는 미국, 미얀마, 인도네시아 등 3곳을 더해 총 12개국으로 늘린다는 목표입니다.

K-푸드에 대한 호응, 매운맛 라면에 대한 선호도 증가, 자킴 할랄 인증을 통한 높은 신뢰감 등이 현지 소비자들에게 잘 맞아 떨어져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대박라면을 시작으로 다양한 종류의 K-푸드를 통해 동남아 할랄 시장을 지속적으로 공략해 가겠다.

- 신세계푸드 관계자

신세계푸드는 2017년 말레이시아 대표 식품기업 마미 더블 데커(와 현지에 합작법인 신세계마미를 설립하고 글로벌 할랄 푸드 시장을 공략 중인데요.

첫 진출국으로 말레이시아를 선택한 이유는 연 평균 5% 이상의 경제 성장률을 보이며, 포스트 차이나로 불리는 동남아 국가들 가운데 한식을 활용한 식품 사업의 성장 가능성이 높을 뿐 아니라 할랄인증 기관이 잘 갖춰져 있기 때문입니다.

말레이시아는 국민 1인당 GDP가 1만 달러가 넘어 다른 동남아 국가에 비해 높은 구매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또 정부 차원에서 글로벌 할랄 허브를 목표로 할랄인증 사업을 육성하고 있어 글로벌 할랄 시장 진출을 위한 최적의 교두보로 평가 받고 있죠.

향후 신세계푸드는 스낵, 소스 등 다양한 한국식 할랄 식품을 선보이며 글로벌 할랄 푸드 시장을 개척해 나갈 계획입니다.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뭐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