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뭐니

"K-방역 덕분에" 한국, 세계 자동차 생산순위 4위로 '점프'

26,41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올 상반기 한국의 세계 자동차 생산순위가 4위로 올라섰다. /사진=뉴스1

올 상반기 한국의 자동차 생산순위가 4위로 3계단 올라섰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세계 자동차수요 감소에도 전기차 82%, 수소차 68% 수출이 증가한 점이 눈길을 끄네요.

지난 14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올 1월부터 5월까지 한국의 세계 생산순위는 4위입니다.

2월엔 코로나19 탓에 부품 재고부족을 겪어 일부 공장의 가동이 중단됐고, 3월부터 6월까지는 해외 판매수요 위축에 따른 생산량 조정을 겪으며 전년동기 대비 19.8% 감소한 162만7534대를 생산했습니다.

주요 자동차 생산국들은 같은 기간 생산이 크게 감소했지만 한국은 21.5% 감소에 그쳐 선방했습니다.

가장 큰 폭으로 생산이 줄어든 건 인도로 53.1% 감소했습니다.

▲브라질 -49.2% ▲독일 -47.7% ▲멕시코 -42.8% ▲미국 -41.9% ▲중국 -24.1% ▲일본 -24.0% 순입니다.

지난해 한국의 생산순위는 중국, 미국, 일본, 독일, 인도, 멕시코에 이어 7위였지만 올해는 중국, 일본, 미국에 이어 4위를 차지했습니다.

이처럼 생산량이 줄지 않은 건 내수 덕분입니다.

코로나19 여파로 소비심리가 위축됐음에도 개별소비세 인하 확대 시행(3~6월), 신차효과, 특별할인 행사 등으로 전년동기 대비 7.2% 증가한 93만464대가 판매됐습니다.

미국(-23.2%)이나 영국(-51.1%), 프랑스(-46.6%) 등 주요국은 영업제한으로 판매가 급감했죠.

수출은 주요국이 봉쇄되며 33.4% 감소한 82만6710대에 머물렀습니다.

하지만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수소전기차 등 친환경차는 14.0% 증가한 12만7626대를 내보내 성장세가 도드라졌습니다.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뭐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