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뭐니

“24개월 무이자 할부도 돼요”… 자급제 스마트폰 얼마나 쌀까

47,61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통상적으로 휴대폰을 개통하는 방식인 이동통신사 가입 방법을 살펴보면 공시지원금 선택 시 11만5000원 수준에 갤럭시S20 플러스를 개통할 수 있다. 사진은 KT광화문빌딩에 진열된 갤럭시S20 플러스. /사진=뉴스1

저렴한 스마트폰 구입방법은 누구나 2년에 한번은 고민하는 문제입니다.

최근 스마트폰 가격이 100만원을 넘어서고 월 10만원에 달하는 5G(5세대 이동통신) 요금제가 속속 등장하면서 더 싸게 스마트폰을 구입하려는 소비자들의 행동은 ‘대란’ 등의 형태로 분출되는 양상입니다.

스마트폰은 어떻게 구입하는게 가장 저렴할까요?

24개월 할부이자만 ‘8만원’

SK텔레콤이 갤럭시S20 플러스에 책정한 공시지원금과 약정할인 25% 할인 금액. /사진=스마트초이스 캡처

먼저 통상적으로 휴대폰을 개통하는 방식인 이동통신사 가입 방법을 살펴보면 공시지원금 선택 시 11만5000원 수준에 갤럭시S20 플러스를 개통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공시지원금의 15%에 해당하는 추가지원금을 받을 경우 월 2000원 수준의 추가할인을 받을 수 있죠.

반면 약정할인 25%를 받으면 월 11만6000~11만8000원 수준에서 스마트폰을 개통할 수 있습니다.

단말기 가격은 변하지 않지만 월 7만5000원의 통신요금에서 25%의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습니다.

한가지 알아둘 점은 이동통신사에서 단말기를 24개월 할부로 구입한다면 5.9%의 할부이자를 내야 한다는 것입니다.

공시지원금, 약정할인 25% 어떤 것을 선택해도 할부이자는 피할 수 없습니다.

갤럭시S20 플러스의 경우 할부이자는 7만9827원으로 8만원 수준입니다.

자급제+알뜰폰 쓰면 수십만원 ‘절약’

한 온라인 쇼핑몰의 갤럭시S20 플러스 자급제 모델 구입화면. 24개월 무이자 할부와 카드 청구할인도 가능하다. /사진=박흥순 기자

반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알려진 방식인 자급제 휴대폰 구입 후 알뜰폰 요금제에 가입하는 방식은 월 10만원대로 휴대폰을 개통할 수 있습니다.

자급제 휴대폰을 구입한 후 LTE(롱텀에볼루션) 요금제에 가입하면 월 납부하는 가격은 8만원대까지 떨어집니다.

갤럭시S20 플러스의 출고가는 135만3000원입니다.

이 단말기를 자급제로 구입하면 10~18%의 카드청구할인이 가능하죠.

경우에 따라서는 20%가 넘는 할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23% 할인을 받으면 단말기 가격은 104만원대까지 내려갑니다.

24개월 무이자 할부도 가능합니다.

매월 납부하는 단말기 가격은 4만3000원입니다.

이동통신사를 이용하는 것보다 저렴하죠.

월 200GB의 데이터를 제공하는 5G 요금제도 이동통신사보다 1만5000원 저렴한 6만원수준입니다.

아예 5G 대신 LTE 요금제에 가입하면 통신요금은 더 내려가죠.

월 100GB의 LTE 가격은 월 3만9000원입니다.

단말기 가격과 통신요금을 모두 합쳐도 8만2000원입니다.

24개월간 동일한 조건으로 스마트폰을 사용한다고 가정하면 이동통신사에서 단말기를 개통한 사람이 자급제+알뜰폰을 사용하는 사람보다 수십만원 이상 더 비싼 대가를 치르는 셈이죠.

추가로 자급제 스마트폰에는 이동통신사에서 판매하는 스마트폰보다 '선탑재'(출고시 기본 설치된) 앱도 적습니다.

“알뜰폰이 잘 안터진다는 고정관념이 있지만 실제로는 이동통신사의 망을 사용하기 때문에 통신범위는 동일하다. 다만 이동통신사의 멤버십 서비스와 결합할인을 이용할 수 없다는 것은 알뜰폰의 단점이다. 통신요금을 아끼고 싶다면 무엇보다 자신이 어떤 혜택의 대상인지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 통신업계 관계자

해시태그

작성자 정보

뭐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