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국토교통부

국내 최초! 100년 가는 장수명 주택 실증단지(세종 블루시티)에 들어서다!

32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재미있는_단어사전

내 손자·손녀까지 살 수 있고,
취향대로 변신하는 집이 있다!?🏡🏠

바로 장수명 주택!
오~~래 가는 주택에서
오~래~오~래 행복을 꿈꾸세요!💞💞



100년 이상 살 수 있는 장수명 주택이 현실화됐습니다!

장수명 주택이란, 건설자원의 효율적인 활용과 국민의 주거만족도 향상을 위해 구조체는 오래 가고,

쉽게 고쳐쓸 수 있는 공동주택으로 내구성, 가변성, 수리 용이성에 대해 성능 확인 후 성능등급인증을 받은 주택을 의미합니다.

세종 블루시티 공동주택 단지



국내 최초! 장수명 주택 최우수·우수 등급을 포함한 실증단지(세종 블루시티, LH)의 준공식이 9월 17일 세종시에서 개최했습니다!

이번 실증단지는 ‘비용절감형 장수명 주택 보급모델 개발 및 실증단지 구축’ R&D에 따라 조성되었으며, 1,080세대 중 장수명 주택 116세대(최우수 28세대·우수 30세대·양호 58세대)를 포함하여 건설되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공종주택의 물리적·기능적 수명이 짧은 우리나라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주택수명 100년을 목표로 구조체의 수명을 늘리고 내장설비를 쉽게 고쳐서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장수명 주택 제도를 연구했는데요.

장수명 주택이 초기 건설비용 증가로 활성화되기 어려운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비용절감형 장수명 주택 보급모델 개발 및 실증단지 구축’ 연구개발사업을 2014년 9월부터 진행했습니다. 그 결과 비장수명 주택에 대비하여 3~6% 수준의 공사비용 증가로 장수명 주택 구현이 가능한 것으로 확인되며, 100년간의 생애주기비용(LCC)은 비장수명 주택 대비 11~18% 절약이 가능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물가증감률·명목할인율을 반영하여 100년 간의 건설·유지보수비 추계

(비장수명 주택은 40년마다 재건축, 장수명은 증·개축이 필요 없는 리모델링 후 사용 가정)



또한, 철거와 재건축 횟수를 줄임으로써, 장수명 주택 양호등급을 기준으로 비장수명 주택에 비해 온실가스는 약 17%, 건설폐기물은 약 85% 절감 할 수 있습니다.


그동안 연구 및 실증경과를 반영하여 실증 단지 내 6세대의 성능시험관을 조성하여 일반인들도 장수명 주택에 대하여 알 수 있도록 방문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입니다. 프로그램은 LH홈페이지(http://llh.lh.or.kr/)에서 10월 15일부터 신청 가능합니다!



작성자 정보

국토교통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