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국토교통부

우리 동네 생활환경, 한눈에 볼 수 있어요! 국토모니터링 보고서 발간

3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여러분은 우리 동네 어린이집이 어디 있는지, 도서관이나 노인여가복지시설 등이 얼마나 가까이 있는지를 모두 파악하고 있나요? 


혹은, 이사 가려는 동네의 생활환경을 알아보기 위해 발품을 팔아본 경험이 있지는 않으신가요? 



이번에 발간된 국토교통부의 국토모니터링 보고서와 

국토정보플랫폼 덕분에, 앞으로는 집에서 편하게 원하는 지역의 생활환경을 살펴볼 수 있게 될 예정입니다.

전 국토를 한눈에,
국토모니터링 보고서 발간!

국토교통부가 전 국토를 대상으로 지역별 인구밀집도 및 

어린이집, 도서관, 노인여가복지시설의 접근성 등 

국토의 생활환경 변화를 측정한 ‘국토모니터링 보고서’가

발간되었습니다. 



이번에 발표된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는 국민 생활과 밀접한

국토지표를 통해 국토의 변화를 손쉽게 비교할 수 있도록

행정구역과 격자 단위의 통계지도로 제작되었습니다.



인구와 사회, 토지와 주택, 경제와 일자리, 생활과 복지, 

국토 인프라, 환경과 안전 6개 분야 300여 종에 대한 

국토지표 측정결과와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는 

국토・지역・도시계획의 수립에 필요한 기초현황 파악, 

정책지표의 설정, 국토정책의 성과 달성도를 파악하기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게 배포될 예정입니다.

우리 집에서 공원까지
얼마나 걸린다고?

이번 국토조사 결과에 따르면 생활권 공원의 전국 시군구 평균 접근성은 5.25km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집을 나와 대략 10분 정도 걸었을 때 생활권 공원에 

도착할 수 있는 지역에 사는 사람은 전 국민의 약 65.3%

(약 33,728천 명)에 달합니다.



어린이집의 접근성은 어떠할까요? 분석 결과, 

어린이집 전국 시군구의 평균 접근성은 3.73km, 도보로 약 10분 이내에 

생활권 공원에 도착할 수 있는 지역에 사는 

7세 이하 영유아 인구는 89.46%(약 2,531천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밖에도 서울, 인천, 경기도를 제외한 비수도권에 

거주하는 인구 비율을 조사한 결과도 있습니다. 


비수도권의 거주 비율은 2018년도 기준 50.22%로, 

비수도권 인구 비율은 2000년 53.75%에서 2010년 50.79%까지 

10년간 약 3%p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나, 

이후 감소 폭이 크게 줄어 2018년도까지 8년간 약 0.57%p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편하게 지역 정보를 확인한다!

이번 국토모니터링 보고서에는 이처럼 

‘우리 동네 얼마 정도 거리에 공원이 있는지’, 

‘어린이집이 얼마나 가까이 있는지’, 

‘지역 인구가 어떻게 되는지’ 등의 내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분석 결과를 지도로 수록했습니다. 


또한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가이드북에 자료의 

활용사례와 이용 방법 등도 담았습니다. 


내용을 보고 싶으신 분들은 국토지리정보원의 

‘국토정보플랫폼(http://map.ngii.go.kr)의 지도 보기 → 국토통계지도’에서 다운로드받을 수 있습니다. 


저성장·인구감소 시대에 국민의 삶의 질을 보다 면밀하게 진단하고 

파악할 수 있는 국토지표가 국토 및 도시계획 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사용될 뿐 아니라 


접근성이 낮아 이용이 불편한 지역에 관련 시설을 

확충하거나 대중교통 노선을 조정하는 등 

국민 삶의 질을 높이는 ‘생활밀착형’ 정책 수립에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작성자 정보

국토교통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